태화강대공원 초화단지 '봄꽃 향연' 31일까지 열려
태화강대공원 초화단지 '봄꽃 향연' 31일까지 열려
  • 김은현 기자
  • 승인 2012.05.18 10: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화강대공원 초화단지에 봄꽃 향연이 펼쳐진다.

울산시는 18일 오후 4시 30분 태화강대공원 만남의 광장에서 개막식을 개최하고 오는 31일까지 14일간 '봄꽃 향연'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18일 개막식에는 '봄꽃 음악회'가 만남의 광장에서 개최되고, 현악 중심의 잔잔한 선율의 연주와 합창으로 꾸며진 '클래식 향연'은 19일과 26일 포토존에서 열린다.

또한 '야생화 전시회'가 18~20일 실개천 산책로변에서, '생활원예 콘테스트 및 꽃작품 전시회'가 25~27일 다목적광장에서, '쪽빛 태화강 가꾸기 그림·글짓기 대회'가 26일 야외공연장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 밖에도 '태화강십리대밭 죽로차 시음회', '천사의 나팔 소망 걸기', '바람개비 만들기', '페이스 페인팅' 등의 다양한 체험행사도 마련됐다.

한편, 태화강대공원 초화단지는 단일 규모로는 전국 최대 면적(16만㎡)이다. 울산시는 지난해 10월 꽃양귀비, 수레국화, 안개꽃, 금영화, 청보리, 작약, 큰꽃창포, 꽃창포, 왕원추리 등 총 9종의 봄꽃을 파종했다.

news@eco-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