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ESG 위원회 개최 “자원 순환 제품 개발”
LG생활건강 ESG 위원회 개최 “자원 순환 제품 개발”
  • 곽은영 기자
  • 승인 2021.08.31 15: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원장에 사외이사 김상훈 서울대 교수 선임
사외이사 전원과 차석용 부회장으로 위원회 구성
ESG 경영 중장기 목표 및 전략 수립과 성과 점검 예정
LG생활건강 본사가 위치한 LG광화문빌딩. (LG생활건강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LG생활건강 본사가 위치한 LG광화문빌딩. (LG생활건강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곽은영 기자] LG생활건강이 31일 첫 번째 ESG위원회를 열었다. LG생활건강 ESG위원회는 이 자리에서 사외이사로 활동 중인 김상훈 서울대 교수를 위원장으로 선임했다. ESG위원회는 사외이사 전원과 차석용 LG생활건강 부회장 등 5인으로 구성됐다. 

LG생활건강은 앞서 지난 4월 장기적으로 지속 가능한 성장을 실현하기 위해서 이사회 산하에 ESG위원회를 신설했다. ESG위원회는 LG생활건강의 ESG 경영 중장기 목표와 정책, 전략을 수립하고 ESG 활동 이행 성과를 점검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ESG위원회는 김상훈 위원장을 포함해 김기영, 김재욱, 이태희 사외이사 전원과 차석용 LG생활건강 부회장으로 구성됐다. 김상훈 위원장은 서울대 경영대학 부학장 및 경영전문대학원 부원장을 맡고 있으며 한국소비자학회 공동회장을 역임했다. 

LG생활건강은 “자원 순환을 위한 지속 가능한 제품을 개발하고 탄소중립 추진 등 기후변화 대응을 선도하며 동반성장과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적 책임을 보다 강화하는 ESG경영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key@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