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골프 업그레이드...KLPGA 8일부터 중계
U+골프 업그레이드...KLPGA 8일부터 중계
  • 이한 기자
  • 승인 2021.04.06 10: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 ‘U+골프’ UX 전면개편
LG유플러스가 자사의 골프 서비스 플랫폼 ‘U+골프’를 새단장하고, 오는 8일 개막하는 2021 KPLGA 대회를 중계한다. (LG유플러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LG유플러스가 자사의 골프 서비스 플랫폼 ‘U+골프’를 새단장하고, 오는 8일 개막하는 2021 KPLGA 대회를 중계한다. (LG유플러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한 기자] LG유플러스가 자사의 골프 서비스 플랫폼 ‘U+골프’를 새단장하고, 오는 8일 개막하는 2021 KPLGA 대회를 중계한다고 밝혔다.

U+골프는 모바일 앱과 IPTV 서비스 ‘U+tv’를 통해 골프경기 실시간 중계, 각 대회의 경기 일정과 정보, 골프 레슨, 예능 콘텐츠 등을 한데 모아 볼 수 있는 골프 서비스 플랫폼이다.

인기선수 경기를 골라 보거나 여러 각도에서 선수들의 스윙을 돌려보고 최대 4배까지 확대할 수 있는 5G기반 기술도 있다. 경기 상황을 3D 그래픽으로 한 눈에 확인 가능한 5G ‘코스입체중계’나 실시간 경기 중 지난 홀 경기 장면을 쉽게 돌려 볼 수 있는 '지난 홀 다시보기' 등의 기능으로 골프 마니아들에게 인기가 높다.

올 시즌에는 U+골프 고객들의 이용행태 분석 결과와 고객체험단의 의견을 서비스에 대폭 반영해 ‘사용자 경험(UX)’을 전면 개편했다. 새로워진 U+골프의 가장 큰 특징은 콘텐츠 탐색이 편리해진 첫 화면이다. 고객들은 실시간 독점중계, 신규 오리지널 예능, 최신 대회 영상 등 본인 취향에 따라 관심도가 높은 콘텐츠를 바로 볼 수 있다. 고정 메뉴는 별도의 설명 없이도 이해가 쉽도록 직관성을 높였다.

신규 기능인 ‘세로 플레이어’와 ‘미니 플레이어’도 주목 받는다. 영상 시청 중에도 자유로운 탐색이 가능해 고객들의 콘텐츠 감상 편의성을 증대시켰다. 예를 들어 홈 화면에서 실시간 영상을 보다가 스크롤을 올렸을 때 자동으로 미니 플레이어가 실행되는 방식이다. 원하는 중계를 끊김 없이 듣는 동시에 새로운 영상을 찾아볼 수 있다.

김석구 LG유플러스 골프서비스실장은 “U+골프 고객들의 콘텐츠 이용행태를 분석하고 고객체험단 의견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이번 시즌부터 대대적으로 개편된 서비스 구성을 적용했다”며 “보다 간결해진 UX와 새롭게 도입된 기능 등을 통해 620만 골프 인구에 유용한 서비스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leehan@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