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출근길 반짝 추위...낮부터 한파 누그러져
[날씨는 그린포스트] 출근길 반짝 추위...낮부터 한파 누그러져
  • 이민선 기자
  • 승인 2021.02.24 00: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에 한파특보가 발효된 6일은 대체로 쾌청한 날씨가 예상된다. (이주선 기자) 2019.12.06/그린포스트코리아
오늘은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등 반짝 추위가 이어지겠다. 한낮부터는 기온이 오르며 25일 한파가 누그러질 전망이다. (본사 DB)/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민선 기자] 오늘은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등 반짝 추위가 이어지겠다. 한낮부터는 기온이 오르며 25일 한파가 누그러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오늘뿐만 아니라 내일 아침 기온이 어제보다 10도 이상 큰 폭으로 떨어져 중부지방과 전북동부, 경북북부내륙은 -10~-5도의 분포를 보이겠다"며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수도권과 강원내륙·산지, 충청권, 전북, 전남권북부, 경북북부, 경남북서내륙에 한파특보가 발표됐다"라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9~2도, 한낮 최고기온은 5~12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4도, 인천 -3도, 수원 -4도, 춘천 -6도, 강릉 -1도, 청주 -3도, 대전 -4도, 전주 -2도, 광주 -2도, 대구 -4도, 부산 2도, 제주 4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9도, 인천 5도, 수원 9도, 춘천 10도, 강릉 7도, 청주 9도, 대전 11도, 전주 12도, 광주 12도, 대구 12도, 부산 12도, 제주 14도 등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minseonlee@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