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기술보증기금, 한국판 뉴딜지원 위해 '맞손'
국민은행-기술보증기금, 한국판 뉴딜지원 위해 '맞손'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1.02.21 1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판 뉴딜 지원을 위한 포괄업무협약 체결
19일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지원을 위한 포괄업무협약식에서 (왼쪽) 정윤모 기술보증기금 이사장과, (오른쪽) 허인 KB국민은행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9일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지원을 위한 포괄업무협약식에서 (왼쪽) 정윤모 기술보증기금 이사장과, (오른쪽) 허인 국민은행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국민은행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박은경 기자] KB국민은행과 기술보증기금이 한국판 뉴딜의 성공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21일 국민은행은 지난 19일 여의도 본점에서 기술보증기금과 『한국판 뉴딜 지원을 위한 포괄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판 뉴딜을 선도할 기업을 상호 발굴하고 추천을 통해 양 기관의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디지털 뉴딜 기업 △그린 뉴딜 기업 △ 고용안정 및 산업안전 혁신기업 등 안정망 강화 기업 △ 지역주력산업 및 규제 샌드박스 기업 등 지역균형 뉴딜 기업이다.

이를 위해 국민은행은 기술보증기금에 100억원을 특별출연하고 금리우대, 보증료지원 등을 통해 한국판 뉴딜 관련기업의 금융비용 부담을 낮춰 대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세무/회계 컨설팅, KB굿잡을 통한 우수인력 채용지원 등 특화된 서비스도 제공한다.

더불어 KB금융그룹과 협업을 통해 KB인베스트먼트와 KB증권이 운영 중인 한국판 뉴딜 관련 펀드의 투자를 받을 수 있도록 추천하고, KB증권의 M&A와 기업공개(IPO) 및 사채 발행 관련 업무도 지원 받을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기술보증기금은 국민은행의 특별출연을 통해 보증비율과 보증료율을 우대해 총 5000억원 보증서를 공급하고,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술이전 등을 연계 지원하기로 했다.

 허인 국민은행장은 “이번 협약이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해 민간주도 한국판 뉴딜 지원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mylife1440@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