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에게 읽어주는 환경뉴스 ㊾] 작은 장난감은 어떻게 버릴까요
[아이에게 읽어주는 환경뉴스 ㊾] 작은 장난감은 어떻게 버릴까요
  • 이한 기자
  • 승인 2021.02.20 07: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은 플라스틱 버리는 법, 아이 눈높이 맞춰 설명하기

환경이 중요하다고 다들 생각은 하는데, 막상 실천이 어렵다는 사람이 많습니다. 중요한 가치라고 인식은 하지만 구체적으로 ‘왜 그런지’ ‘이 행동이 어떤 영향이 있는지’ 설명하려면 어렵기도 하죠.

여러분의 아이가 환경 문제에 대해 물어보면 어떻게 대답하십니까? 그저 “쓰레기 아무데나 버리는 건 나빠”라고만 얘기 하시나요? 그러지 말고, 아이에게 기후 변화와 환경 이슈에 관한 뉴스를 읽어주세요. 그린포스트가 매주 토요일 아침에 시간 맞춰 업로드 해드립니다. 그대로 읽어주기만 하면 됩니다. [편집자 주]

플라스틱은 재활용이 된다. 하지만 모든 플라스틱이 재활용 되는 건 아니다. 작은 조각들은 그냥 일반쓰레기로 버려진다. (픽사베이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플라스틱은 재활용이 된다. 하지만 모든 플라스틱이 재활용 되는 건 아니다. 작은 조각들은 그냥 일반쓰레기로 버려진다. (픽사베이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한 기자] 여러분은 분리수거를 어떻게 하는지 알고 있나요? 쓰레기통에 버리는 거 말고, 집 밖으로 내놓는 방법 말이에요. 분리수거라고 부르기도 하고 분리배출이라고도 말해요. 배출은 ‘집 안에 있는 걸 바깥으로 내보낸다’는 뜻이에요. 그러니까 분리배출쓰은 레기를 한꺼번에 다 버리지 말고 비슷한 것들끼리 나눠서 버리는 거예요.

여러분이 사는 동네마다 분리배출하는 날짜가 정해져 있어요. 그날마다 집에 모아뒀던 것들을 밖에 내놓죠. 종이는 종이끼리, 유리는 유리끼리, 그리고 플라스틱은 또 플라스틱끼리 버려요. 왜냐하면, 사람들이 버린 플라스틱을 가지고 다른 물건을 또 만들 수 있거든요. 더러운 걸 닦은 휴지는 그냥 쓰레기로 버리고요.

버린 걸 가지고 다른 물건을 만드는 걸 ‘재활용’이라고 해요. 플라스틱을 가지고 재활용 하려면 비슷하거나 똑같은 플라스틱끼리 잘 모으는 게 중요해요. 다른 게 섞이면 재활용을 잘 하기가 어렵거든요. 그래서 집에서는 플라스틱을 모아서 버리고, 사람들이 버린 플라스틱도 종류별로 잘 모아둬요.

그런데, 이 세상에는 플라스틱 쓰레기가 너무 많아요. 여러분 집에서도 많이 내놓고, 옆집에서도, 또 다른 집도 다들 플라스틱을 많이 내놓거든요. 그래서 플라스틱을 모으는 곳에 가면 사람들이 집에서 내놓은 플라스틱들이 산처럼 잔뜩 쌓여있어요.

양만 많은게 아니에요. 왜냐하면 플라스틱은 종류가 굉장히 많거든요. 그래서 쓰레기 모으는 곳에서 사람들이 그걸 손으로 전부 나눠요. 같은 플라스틱끼리 모으고 재료로 쓸 수 없는 플라스틱은 그냥 버리기 위해서요. 그런데 플라스틱이 너무 많고 그 일을 하는 사람은 적어서, 천천히 골라낼 수가 없대요. 그래서 너무 작은 플라스틱 조각들은 재활용을 못 하고 그냥 버리는 경우가 많아요.

그러니까 아주 작은 플라스틱, 예를 들면 장난감에서 떨어져 나온 조각이나 물통 뚜껑같이 작은 것들은 처음부터 그냥 쓰레기로 버리는 게 더 좋아요. 플라스틱 조각을 그냥 버리는 건 아깝지만, 그렇게 작은 조각 전부 골라내느라 시간을 많이 쓰면 재활용 잘 되는 크고 좋은 플라스틱을 못 골라낼 수도 있거든요. 그러니까 앞으로 작은 장난감 조각은 분리수거(배출)하지 말고 쓰레기로 버리세요.

한가지, 헷갈리지 말아야 할 게 있어요. 그렇다고 작은 장난감을 전부 쓰레기로 버리라는 뜻은 아니에요. 플라스틱 말고 나무나 종이로 만든 장난감은 버리는 방법이 다를 수 있어요. 오늘 얘기한 건 작은 플라스틱 조각을 얘기하는 거예요. 장난감이 아니더라도 음료수병 뚜껑이나 그런 조그만 플라스틱이요. 지금 집에 플라스틱을 모아둔 게 있나요? 거기 가서 작은 것들은 없는지 한번 보세요.

leehan@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