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지니어가 방문합니다” 기아차, 차량 정비 서비스 강화
“엔지니어가 방문합니다” 기아차, 차량 정비 서비스 강화
  • 이한 기자
  • 승인 2020.12.01 09: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자동차 하이테크 컨설팅 서비스
전문 엔지니어가 고객 지정 오토큐 방문
기아자동차가 차량 정비 서비스를 강화한다. 소비자가 지정한 오토큐에 전문 엔지니어가 방문하는 서비스다. (기아자동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기아자동차가 차량 정비 서비스를 강화한다. 소비자가 지정한 오토큐에 전문 엔지니어가 방문하는 서비스다. (기아자동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한 기자] 기아자동차가 차량 정비 서비스를 강화한다. 소비자가 지정한 오토큐에 전문 엔지니어가 방문하는 서비스다.

기아자동차는 1일부터 전문 엔지니어가 고객이 지정한 오토큐에 방문해 차량을 세밀하게 진단하는 ‘하이테크 컨설팅 서비스’를 인천, 광주지역 124개 오튜큐에서 시범 운행하며 내년부터 전국 800여개 오토큐에서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아차에 따르면, 지금까지의 전문적인 차량 점검 서비스는 전국 18개 직영 서비스센터 위주로 실시돼 소비자가 이용하기 어려웠다. 새로 도입한 하이테크 컨설팅 서비스는 고객 방문 차량 진단 서비스로, 미리 예약하면 전문 엔지니어의 고난이도 차량 진단과 정비를 가까운 오토큐에서 받을 수 있다.

기아차는 하이테크 컨설팅 서비스를 신청한 고객 차량을 대상으로 고객 요청사항 점검과 차량 진단 내용 상세 설명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하이테크 컨설팅 서비스를 이용하려는 소비자는 기아차 통합 모바일 고객 앱 'KIA VIK' 또는 기아 레드멤버스 사이트에서 하이테크 서비스 가능 항목을 확인하고 신청 후 가까운 오토큐로 방문하면 점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가까운 오토큐에서도 전문 엔지니어의 정밀진단과 점검을 받을 수 있게 되어 고객들의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년에는 하이테크 컨설팅 서비스를 전국적으로 확대해 고객들이 전문적인 차량 점검 서비스를 다양한 방법으로 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아차는 지난 10월부터 코로나가 집중되는 수도권 지역에서 언택트 정비 서비스로 비대면 차량 탁송 서비스 ‘K-딜리버리’와 프리미엄 향균 세차 서비스 ‘K-클리닝’을 운영하고 있다. 내년에는 서비스를 전국적으로 실시해 고객이 더욱 안심하고 차량을 수리 받도록 할 예정이다.

leehan@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