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스틱 사용량 15%↓” CJ제일제당 포장기술 잇따라 호평
“플라스틱 사용량 15%↓” CJ제일제당 포장기술 잇따라 호평
  • 이한 기자
  • 승인 2020.11.20 09: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디자인대상, 다우 패키징 어워즈 잇따라 수상
“첨단 포장기술 구현 및 친환경 포장재 개발로 시장 선도”
CJ제일제당이 국내외 어웢에서 디자인과 포장기술 관련 상을 잇따라 수상했다. 기존 포장 대비 플라스틱 사용량을 15% 줄이고 김치 발효가스를 제어하는 등의 기술이 호평을 받았다. (CJ제일제당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CJ제일제당이 국내외 어웢에서 디자인과 포장기술 관련 상을 잇따라 수상했다. 기존 포장 대비 플라스틱 사용량을 15% 줄이고 김치 발효가스를 제어하는 등의 기술이 호평을 받았다. (CJ제일제당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한 기자] CJ제일제당이 국내외 어웢에서 디자인과 포장기술 관련 상을 잇따라 수상했다. 기존 포장 대비 플라스틱 사용량을 15% 줄이고 김치 발효가스를 제어하는 등의 기술이 호평을 받았다.

CJ제일제당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제22회 대한민국 디자인대상'에서 디자인경영 부문 대통령상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대한민국 디자인대상은 디자인으로 제조 서비스 혁신을 유도해 탁월한 성과를 거둔 기업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CJ제일제당은 “체계적인 브랜드 관리와 투자, 디자인경영을 통한 국내 가정간편식(HMR) 시장 선도 및 K-푸드 세계화 성과를 인정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들은 ‘소비자 중심 디자인경영’을 꾸준히 내세워왔다.

앞서 지난 11일에는 국제 포장 혁신상인 ‘다우 패키징 이노베이션 어워즈에서 비비고 김치 포장기술로 금상(Gold Awards)을 받았다. 당시 ‘비비고 김치’는 발효가스를 제어하는 기술과 기존 포장대비 플라스틱 사용량을 15% 줄인 점, 그리고 소비자 편의성에서 높은 평가를 얻었다. CJ제일제당은 2017년에도 비비고 김치 용기로 같은 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들은 업계에서 유일하게 브랜드 디자인과 포장재 연구개발을 전문적으로 담당하는 ‘디자인센터’와 ‘패키징센터’조직을 별도로 두고 있다. 디자인을 통한 제품 혁신을 이끌겠다는 취지다.

CJ제일제당은 디자인 자산을 체계적으로 관리 보호하고자 한국능률협회와 함께 디자인가치지표(DVI)를 개발해 소비자 요구를 파악하고 있으며, 별도 인트라넷 ‘IP월드’를 구축해 자산을 전산화하고 법무담당자와 함께 권리를 보호하고 있다.

실제 CJ제일제당은 작년에만 국내 502건, 해외 361건의 디자인을 출원하는 등 업계에서도 가장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CJ제일제당은 “K-푸드의 확산세에 맞춰 한식의 특성을 반영한 첨단 포장기술을 구현하고 글로벌 기업 수준의 지속가능한 포장재 개발 및 활용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디자인, 패키징 역량은 제품의 완성도를 높이고 경쟁사와 우리 제품을 구분 짓는 가장 강력한 무기이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디자인과 포장기술을 통해 시장을 선도하고 K-푸드를 세계화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leehan@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