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내자이 더 스타’ 1순위 평균 청약경쟁률 203대1 기록
‘별내자이 더 스타’ 1순위 평균 청약경쟁률 203대1 기록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10.28 10: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별공급과 1순위 청약 접수에 10만2318명 지원
최고 경쟁률 전용 99㎡ B타입… 289대 1 기록
별내자이 더 스타 오피스텔도 ‘주목’
뜨거운 청약 열기를 보였던 별내자이 더 스타' 투시도. (GS건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뜨거운 청약 열기를 보였던 별내자이 더 스타' 투시도. (GS건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GS건설이 경기 남양주시 별내신도시에서 분양한 ‘별내자이 더 스타’에 10만명이 넘는 수요자들이 청약을 신청하며 뜨거운 열기를 보였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27일 1순위 청약을 받은 별내자이 더 스타 청약 결과, 421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8만5593명이 몰려 평균 203.3대 1의 1순위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와 함께 총 5개 주택형 모두 1순위 마감에 성공했다. 여기에 앞서 26일 진행한 특별공급까지 합하면 청약에 총 10만2318명이 몰리며 인기를 입증했다.

최고경쟁률은 전용 99㎡ B타입으로 116가구 모집에 3만3537명이 몰려 289.1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어 △전용 84㎡ A타입 165.15대 1 △전용 84㎡ B타입 151.6대 1 △전용 84㎡ C 134.99대 1 △전용 99㎡ A타입 229.44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별내자이 더 스타에 대한 인기는 전날 진행한 특별공급에서도 나타났다. 26일 진행한 특별공급 결과를 보면, 319가구 모집에 약 1만6725개의 청약통장이 몰려 평균 52.43대 1의 이례적인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생애최초에는 77가구 모집에 8718명이 신청해 113.22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업계에서는 별내역 역세권 입지와 GTX-B(계획), 지하철 8호선 연장선(예정), 일반공급 물량의 높은 추첨제 비율, 이후 분양 예정인 생활숙박시설과 판매시설로 대규모 자이 타운 형성, GS건설 브랜드 파워 등이 수요자들의 선택을 이끌어 낸 것으로 보고 있다. 

GS건설 분양관계자는 “지역 주민들의 숙원 사업이었던 (구)메가볼시티에 대규모 자이 브랜드타운으로 들어서 많은 관심을 받았고 향후 GTX-B(계획)와 8호선 연장선(예정) 개통으로 트리플 역세권 호재를 누릴 수 있어 높은 청약 경쟁률이 나온 것 같다”며 “당첨자 발표일 오피스텔 청약이 시작되는데 다양한 옵션으로 상품성을 갖춘 만큼 아파트 못지않은 경쟁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실제 별내자이 더 스타 오피스텔에 대한 반응도 뜨겁다. 전용 47㎡, 전용 49㎡의 주거형 오피스텔 192실로 구성됐으며 최근 부동산 시장에서 소형 주거형 오피스텔에 대한 인기가 높아지면서 1인 가구부터 신혼부부까지 폭넓게 이용할 수 있는 별내자이 더 스타에 관한 관심이 높은 상황이다. 

또한 입주민 편의성을 증대시키는 풀퍼니시드 시스템과 우수한 마감재도 갖췄다. 시스템에어컨 3대, 시스클라인 2대, 빌트인 냉장고, 세탁기, 하이브리드 쿡탑 등 가전옵션이 무상으로 제공되어 주거 편의성을 높였으며 포셀린타일 바닥과 조명 등 고급마감재로 구성되어있다. 또한 공간 분리가 잘되어 독립적인 공간도 확보했다. 실제로 지난 16일 유튜브 채널 ‘자이TV’를 통해 진행한 견본주택 실시간 방송에서도 평면이 우수해 마치 소형 아파트 같다는 호평을 받았다. 

별내자이 더 스타 아파트는 11월 3일 당첨자 발표를 진행하고 16일부터 20일까지 5일간 견본주택에서 정당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당첨자 발표가 진행되는 3일에는 오피스텔 청약이 시작될 예정이다. 

오피스텔은 11월 3일부터 4일까지 이틀간 청약을 받고 5일 당첨자발표, 6일 정당계약이 이뤄진다.

별내자이 더 스타 견본주택은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동 993번지에 마련돼 있다. 3차 견본주택 사전 방문 예약 등 더욱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입주는 2023년 12월 예정이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