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인 국민은행장, 재연임 속도낸다…차기 은행장 후보로 선정
허인 국민은행장, 재연임 속도낸다…차기 은행장 후보로 선정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10.20 10: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인 국민은행 행장이 AI로봇을 통한 디지털혁신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최진모기자)/그린포스트코리아
허인 국민은행장.(최진모기자)/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박은경 기자] 허인 국민은행장이 차기 은행장 후보로 선정되면서 재연임이 유력해졌다.

20일 KB금융지주는 「계열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추천위)」를 열고 차기 국민은행장 후보로 허인 행장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계열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는 지난 1년간 안정적인 경영승계를 위해 은행장 자격요건에 부합 하는 내·외부 후보 Pool을 상시적으로 검증해 왔으며, 지난 9월 28일에는 은행장 후보 선정기준과 절차에 대한 중지를 모은 바 있다.

「계열사대표이사후보추천위원회」는 現 은행장에 대한 재임기간 중 경영성과 및 리더십 등의 검토를 포함하여 내·외부 후보자군을 대상으로 종합적인 역량을 비교·검증함으로써 은행장 후보로서의 적정성을 면밀하게 살펴보았으며, 특히, 은행의 경영상황, 그룹 시너지 창출 관점 등을 중점 고려했다. 

국민은행장은 오는 11월 중에 은행장후보추천위원회의 심층 인터뷰 등 최종 심사·추천을 거쳐 은행 주총에서 확정된다. 임기는 내년 말까지다.

‘허인’ 후보는 KB국민은행장, 영업그룹대표(부행장), 경영기획그룹대표(CFO) 역임 등 은행의 주요  핵심 직무(영업, 재무, 전략, 여신 등)에 대한 다양한 업무 경험으로 고객과 시장, 영업 현장을 깊이 있게 이해하고 있으며, 건전성 등 Detail한 영역까지 검증된 경영전문성을 보유한 강점이 있다.

추천위는 포스트 코로나19 시대의 금융환경 변화에 민첩하고 유연한 대응을 위해서는 검증된 리더십이 요구되는 시점이라는데 인식을 같이했다. 

추천위의 허인 행장의 추천 이유는 △국내외 영업환경이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신속하고 효율적인 위기관리능력으로 리딩뱅크의 입지를 수성하고 있는 점 △빅테크 플랫폼 기반 중심의 금융 생태계 변화에 따른 신성장 동력 확보가 필요한 은행의 경영상황 △계열사 핵심역량 협업을 통한 시너지 수익 극대화 필요성 등을 종합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추천위 관계자는 “안정적인 조직 운영과 내실 있는 변화를 추진할 수 있는 ‘허인’ 現 은행장을 KB국민은행장 후보로 선정하였다”고 밝혔다.

mylife1440@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