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카드, 글로벌 ‘ESG경영’ 확대…캄보디아 현지 법인 사회공헌 지원
국민카드, 글로벌 ‘ESG경영’ 확대…캄보디아 현지 법인 사회공헌 지원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10.19 17: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카드가 캄보디아 현지법인의 사회공헌사업을 지원한다.(KB국민카드)/그린포스트코리아
KB국민카드가 캄보디아 현지법인의 사회공헌사업을 지원한다.(KB국민카드)/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박은경 기자] KB국민카드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의 글로벌화를 견인한다.

19일 국민카드는 ‘사회를 위한 책임경영 내재화’를 목표로 국내에서 펼친 사회공헌 활동의 성공 경험을 바탕으로 캄보디아 현지 법인에도‘ESG 경영’ 유전자(DNA)를 이식한다고 밝혔다.

국민카드는 캄보디아를 시작으로 인도네시아, 태국 등 주요 해외 진출 국가의 아동·청소년 복지 향상과 교육 지원을 위한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ESG 경영’이 현지 법인에도 뿌리 내릴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국민카드는 지난 17일 캄보디아 캄퐁톰(Kampong Thom)에서 현지 법인인‘KB 대한 특수은행(KB Daehan Specialized Bank)’과 함께 장학금 지원과 지역 인프라 개선을 위한 후원금 1억 2천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은 KB국민카드와 ‘KB 대한 특수은행’이 공동 조성한 것으로 캄퐁톰 지역 저소득 가정 고등학생들의 안정적인 학업 지원을 위한 장학 사업과 현지 낙후 농가 주민을 대상으로 한 농업 기술 교육 사업에 사용된다.

또 △도로 개보수 △태양광 전등 설치 △워터펌프 설치 등 현지 지역민들의 생활의 질 향상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지역 기반 시설 개선 사업에도 활용된다.

국민카드는 이번 후원금 전달과 별도로 임직원들이 재능 기부 활동을 통해 만든 청소년 금융·경제 교육 도서‘KB전래동화 팝업북’ 500권도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팝업북은 현지 아동과 청소년들이 친숙한 캄보디아 전래 동화를 활용해 저축의 필요성, 합리적인 소비 생활 필요성을 소개하는 등 경제와 금융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내용을 담고 있다.

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후원이 캄보디아 캄퐁톰 지역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교육의 질을 높이고 지역 주민들의 생활 여건을 개선하는 데 작으나마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캄보디아에 이어 KB국민카드가 진출해 있는 나라의 소외된 이웃을 보살피고 지역사회와 더불어 성장할 수 있도록 현지 상황에 최적화된 사회공헌 활동을 계속해서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KB국민카드는 캄보디아에 2017년부터 임직원과 고객이 기증한 의류, 학용품 등의 물품을 담은 ‘나눔 상자’를 정기적으로 제작해 지금까지 2천 상자를 전달했으며, 지난해 말에는 캄보디아 현지 사회적 기업과 업무 협약을 맺고 폐기물을 패션 용품으로 재활용하는 공익 사업도 지원한 바 있다.

mylife1440@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