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청소년 전용 디지털뱅크…‘카카오뱅크 mini’ 출시
카카오뱅크, 청소년 전용 디지털뱅크…‘카카오뱅크 mini’ 출시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10.19 12: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뱅크가 미니를 출시했다.(카카오뱅크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카카오뱅크가 미니를 출시했다.(카카오뱅크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박은경 기자] 카카오뱅크가 청소년들을 위한 전용 디지털뱅크 플랫폼을 내놨다.

19일 카카오뱅크는 10대를 위한 고객 경험(UX) 서비스, '카카오뱅크 mini(이하 mini)' 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mini'는 만 14세부터 만 18세 이하 청소년만 개설할 수 있는 선불전자지급수단으로, 은행 계좌 개설이나 연결 없이 이용할 수 있다.

휴대폰 본인인증, 약관 동의, 비밀번호 생성 과정을 통해 개설하는 'mini'는 입금과 이체뿐만 아니라, 카카오톡 친구 간 간편이체도 가능하다. 간편이체 과정에서 만나는 메시지 카드는 mini만의 감성 담아 귀엽고 재치 있는 문구와 디자인으로 제작했다.

mini는 온‧오프라인 결제 수단도 제공한다. mini를 개설하면, 5종의 니니즈 캐릭터가 그려진 ‘mini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mini카드는 카카오뱅크 체크카드처럼 전국 모든 ATM에서 수수료 없이 입출금이 가능하다. mini가 청소년 전용 상품인 점을 고려해 청소년 전용 교통카드 기능을 담았으며, 클린(Clean) 가맹점에서만 사용할 수 있다.

mini 고객은 카카오뱅크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 잔액, 이용내역 조회가 가능하며 실시간 알림을 통해 사용 내역을 확인

할 수 있다. 선불전자지급수단인 mini에 보관할 수 있는 금액 한도는 50만원, 1일 이용한도는 30만원, 1개월 이용한도는 200만원이다. 카카오뱅크 앱에서 소득공제 신청하기를 통해 mini카드 이용 금액을 부모님의 소득공제에 합산시킬 수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비대면 계좌개설이 어려운 청소년들에게 카카오뱅크만의 고객 경험과 청소년들이 원하는 금융 서비스 기능을 담기 위한 방안으로 선불전자지급수단을 활용했다”며 “mini는 모바일 네이티브(native)인 청소년들이 스스로, 편리하게 금융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데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mini 출시를 맞아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mini 가입 고객 전원에게 니니즈 신상 이모티콘을 제공하고, CU편의점에서 mini카드로 3,000원 이상 첫 결제 시 1,000원 CU모바일 쿠폰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지인 최대 10명에게 mini를 알려주면 최대 1,000원 현금 혜택도 있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카카오뱅크 홈페이지나 카카오뱅크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mylife1440@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