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훈 대구은행장, 자사주 5천주 매입…책임경영 의지 표명
임성훈 대구은행장, 자사주 5천주 매입…책임경영 의지 표명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10.14 18: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성훈 대구은행장(대구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임성훈 대구은행장(대구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박은경 기자] 임성훈 DGB대구은행장이 주주가치 제고와 채임경영 의지 표명을 위해 자사주 5천주를 추가 매입했다.

14일 대구은행은 임성훈 행장이 DGB대구은행 창립 53주년 및 제13대 은행장 취임 기념을 맞아 자사주 5천주를 추가 매입했다고 밝혔다. 이번 매입으로 임성훈 은행장이 보유한 자사주는 기존 보유 8천주를 비롯해 총 1만3천주다. 

임 행장 뿐만 아니라 DGB금융그룹 경영진들도 자사주 매입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김태오 DGB금융지주 회장은 올해 들어 3차례에 걸쳐 2만주를 추가 매입해 총 3만주를 보유하고 있다. 

대구은행 관계자는 “대구은행은 DGB금융그룹의 주요계열사로서 주주가치를 극대화하고 실적 개선에 대한 자신감을 표명하고자 자사주 매입을 단행했다”면서 “코로나19와 저금리 기조 등 영업환경 악화에도 적극적인 경영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그룹 임원진 역시 자사주 매입에 동참하는 바 책임경영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mylife1440@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