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에게 기술심사 과정 공개’…LH, 유튜브 생중계 도입
‘국민에게 기술심사 과정 공개’…LH, 유튜브 생중계 도입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10.13 13: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공사·용역업체 기술심사 과정…유튜브 생중계로 투명하게 공개
8월 시범 심사 운영 후 10월부터 전면 도입해 국민 체감형 심사 운영 실시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공공기관 최초로 13일부터 모든 공사 및 용역업체 기술심사 과정에 유튜브 생중계를 도입한다. (LH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공공기관 최초로 13일부터 모든 공사 및 용역업체 기술심사 과정에 유튜브 생중계를 도입한다. (LH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공공기관 최초로 13일부터 모든 공사 및 용역업체 기술심사 과정에 유튜브 생중계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기술심사 과정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기 위함이다.

LH는 2010년 국내 최초 심사실황 현장 중계 도입과 2017년 인터넷 중계 시행 이후 이번 기술심사 유튜브 생중계 채널 개설을 통해 기술심사과정 전반을 외부에 투명하게 공개하게 됐다.

이번 유튜브 생중계는 8월 평택고덕 설계공모 등 총 48개 대상지구의 시범 심사 과정을 거쳐 도입됐다. 시청을 원하는 모든 국민들은 휴대폰 또는 PC를 통해 유튜브 채널 ‘LH 심사 Live’에 접속 후 심사실황을 실시간으로 시청할 수 있다.

한편, LH는 심사위원 명단과 위원별 평가점수 및 평가사유서 등 심사정보 전자조달시스템 공개 등으로 기술심사 과정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힘써왔다.

LH 관계자는 “기술심사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공정·투명한 LH 심사제도 혁신을 국민이 체감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시도를 통해 공정한 환경에서 우수업체가 선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