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공단, 코로나19 극복 위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환경공단, 코로나19 극복 위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9.21 16: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 위한 공익캠페인 참여해 응원 메시지 전달
경영실적평가 성과급 10% 이내 온누리상품권으로 지급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이 코로나19 위기 공동대응과 사회적 연대 강화를 위해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에 동참했다. (한국환경공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이 코로나19 위기 공동대응과 사회적 연대 강화를 위해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에 동참했다. (한국환경공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한국환경공단은 코로나19 위기 공동대응과 사회적 연대 강화를 위해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21일 밝혔다.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은 코로나19 극복과 조기 종식을 응원하는 릴레이 캠페인으로 희망이 담긴 문구를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 온라인에 게재하고 다음 참여자를 추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우체국물류지원단 천장수 이사장의 지목을 받아 이번 캠페인에 참여했다. 장 이사장은 다음 참여자로 한국상하수도협회 선계현 상근부회장과 인천환경공단 김상길 이사장을 추천했다. 

한편, 한국환경공단 노사는 이달 7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19년 귀속 경영실적평가 성과급의 10% 이내 금액을 온누리상품권으로 지급하는 데 상호 합의했다. 지난 3월에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민 고통 분담을 위해 이사장은 월 급여의 30%, 임원 및 지역 본부장 등은 월 급여의 10%에 해당하는 금액을 4개월간 반납하기도 했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