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홈 IoT에 헬스케어 도입…‘홈 IoHT 랩’ 오픈
SK건설, 홈 IoT에 헬스케어 도입…‘홈 IoHT 랩’ 오픈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9.16 16: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홈 IoHT랩 오픈식에 참여한 전승태 SK건설 건축주택사업부문장(왼쪽 네번째)과 차기철 인바디 대표이사(왼쪽 세번째)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SK건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홈 IoHT랩 오픈식에 참여한 전승태 SK건설 건축주택사업부문장(왼쪽 네번째)과 차기철 인바디 대표이사(왼쪽 세번째)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SK건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SK건설은 체성분 분석 세계 1위 기업 인바디(InBody)와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에 ‘홈 IoHT 랩(Home Internet of Health Things LAB)’을 오픈한다고 16일 밝혔다.

홈 IoHT 랩은 고객 건강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미래지향적인 주거문화를 선보인 공간이다. 기존 세대별 조명과 가스밸브, 가전제품 등을 원격 제어 하는 사물인터넷(IoT) 기술에 건강(Health) 기능을 결합한 IoHT(Home Internet of Health Things) 기술이 구현돼 있다. 실내 공기질을 측정해 최적으로 유지하는 SK건설의 지능형 환기시스템도 적용됐다. 

고객은 랩을 통해 체성분과 운동 능력 분석 등 현재 건강 상태를 진단받고 개인별 맞춤 운동 프로그램과 식단 정보를 제공 받는다. 또한, 생체 징후 원격 모니터링과 각종 건강 교육 서비스가 가능한 인프라도 구축돼 원격진료 시대를 대비한 토탈 헬스케어도 경험해볼 수 있다.

SK건설과 인바디는 이번 랩 구축을 통해 미래 주거공간에 대한 연구를 지속할 방침이다. 카이스트와 스타트업 등 산학협력 및 연구개발 공간으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홈 IoHT랩은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에 있는 인바디 본사 1층에 마련돼 있으며 사전 예약을 통해 관람 및 체험을 할 수 있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