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공단-한국식품산업협회, 자원순환분야 상생협력 위해 업무협약
환경공단-한국식품산업협회, 자원순환분야 상생협력 위해 업무협약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8.13 16: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환경공단 장준영 이사장(左)와 한국식품산업협회 이효율 회장(右)이 자원순환분야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환경공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한국환경공단 장준영 이사장(左)와 한국식품산업협회 이효율 회장(右)이 자원순환분야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환경공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한국환경공단(이하 환경공단)은 한국식품산업협회와 자원순환분야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양 기관이 상생협력 체계를 구축해 포장폐기물 발생 억제와 재활용 촉진 등 지속가능한 자원순환사회로의 전환을 위해 마련됐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자원순환분야 전반 법령과 제도 등 관련 정보 상호 제공 △재활용·친환경 포장 관련 교육 및 컨설팅 △국내·외 식품산업계 동향 정보 제공 △회원사의 자원순환제도 성실 이행을 위한 협력 등이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자원의절약과 재활용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른 포장재 재질·구조 평가제도(2019년 12월 시행)와 ‘제품의 포장재질·포장방법에 관한 기준 등에 관한 규칙’에 따른 재포장 금지 제도(2020년 7월 시행) 등 변화하는 자원순환제도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

환경공단은 향후 본 협약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한국식품산업협회 회원사 158개사를 대상으로 자원순환제도 전반에 관한 교육을 실시하고 협약당사자 간 간담회를 개최할 방침이다.

환경공단 장준영 이사장은 “양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포장재 관련 전문지식과 현장 경험의 공유로 자원순환의 가치를 더욱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공단은 포장폐기물 발생 억제 및 재활용 촉진을 통해 지속가능한 자원순환사회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