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저축은행, ‘착한 독서 캠페인’으로 지역서점 지원사격
웰컴저축은행, ‘착한 독서 캠페인’으로 지역서점 지원사격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07.31 11: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웰컴저축은행이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웰컴저축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웰컴저축은행이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웰컴저축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웰컴저축은행이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웰컴저축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웰컴저축은행이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웰컴저축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웰컴저축은행이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웰컴저축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웰컴저축은행이 지역서점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웰컴저축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박은경 기자] 웰컴저축은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영업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서점을 돕기 위해 캠페인을 진행한다.

31일 웰컴저축은행은 지역서점을 위한 ‘착한 독서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학교 개학이 연기되고 정상적인 수업이 이뤄지지 않으면서 학교에 책 을 공급하는 지역서점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웰컴저축은행은 직원들이 읽고 싶어 하는 책을 대량으로 구입하여 어려움에 처한 지역 서점을 돕는 착한 독서 캠페인에 나섰다.

웰컴저축은행은 이번 착한 도서 캠페인을 위해 구로·금천 서점 조합 연합회를 통 해 540권, 약 1천만원의 책을 구매했다.

웰컴저축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소상공인 분들이 어려움에 처해 있다”며 “웰컴저축은행은 앞으로도 어려움에 처해있는 분들이 희망을 잃지 않도록 보다 다양한 캠페인 활동으로 상생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웰컴저축은행은 지난해 강원 산불 피해복구 기금 1억원을 포함해, 올해 코로나19로 큰 피해를 입은 대구·경북지역에 1억원 기부, 부족한 혈액 공급을 위한 생명 나눔 헌혈캠페인 그리고 긴급재난지원금 자발적 기부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는 중이다.

mylife1440@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