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푸르지오, 한국서비스대상 아파트 부문 ‘종합대상’
대우건설 푸르지오, 한국서비스대상 아파트 부문 ‘종합대상’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7.09 14: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정완 대우건설 주택건축사업본부장(左)이 ‘2020 한국서비스대상 시상식’에서 아파트부문 종합대상을 수상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우건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백정완 대우건설 주택건축사업본부장(左)이 ‘2020 한국서비스대상 시상식’에서 아파트부문 종합대상을 수상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우건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대우건설은 자사 브랜드 ‘푸르지오’가 지난 3일 한국표준협회(KSA)가 주관하는 ‘2020 한국서비스대상’ 시상식에서 아파트 부문 종합대상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지난 2000년 처음 시작해 올해 20주년을 맞는 한국서비스대상은 국내 서비스 산업 품질 향상을 목표로 고객중심의 서비스 품질경영 시스템을 구축하는 한편, 경영 전반에 고객 만족 혁신 활동을 전개해 그 성과와 수준이 탁월한 기업에 주는 상이다.

한국표준협회는 이번 심사에서 대우건설이 2003년 ‘자연과 함께 건강하고 행복한 생활을 영위한다’는 친환경 철학을 담은 브랜드 푸르지오를 론칭한 후, 끊임없는 혁신과 서비스 상품 발굴을 통해 고객 편의와 주거문화 발전에 기여한 성과를 높게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우건설은 지난해 대대적인 푸르지오 브랜드 리뉴얼을 통해 새로운 철학 ‘The Natural Nobility(본연이 지니는 고귀함)’을 담은 상품과 디자인을 선보였다. 

또한 브랜드 리뉴얼에 맞춰 △고객 각자의 본연의 라이프 스타일에 알맞은 차별화된 설계상품을 제공하는 ‘Be Unique’ △친환경 상품 및 서비스를 의미하는 ‘Be Right’ △입주자를 위한 배려와 공경의 맞춤형 서비스를 의미하는 ‘Be Gentle’ △입주민들의 불편함과 번거로움을 최소화시키며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을 지원하는 스마트 솔루션을 뜻하는 ‘Be Smart’라는 4대 프리미엄 상품군도 함께 발표하며 미래 주거문화의 방향성을 제시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새로운 푸르지오는 이름만 빼고 모든 것을 바꿨다고 할 정도로 회사의 상품과 서비스 전반에 걸쳐 변화와 혁신을 담았다”며 “이번 한국서비스대상 수상은 대우건설의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라고 밝혔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