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량·고성능 OK"...삼성전자, 업계 최대 용량 8TB SSD 메모리 출시
"고용량·고성능 OK"...삼성전자, 업계 최대 용량 8TB SSD 메모리 출시
  • 이한 기자
  • 승인 2020.07.01 14: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량 4비트 SSD '870 QVO' 글로벌 출시
8TB 모델 포함, 소비자용 SATA SSD 4종
고용량, 고성능 컴퓨팅 환경 위한 최적 솔루션 제공
삼성전자가 업계 최대 용량의 소비자용 4비트(QLC) 낸드플래시 SATA SSD, '870 QVO'를 출시했다. (삼성전자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삼성전자가 업계 최대 용량의 소비자용 4비트(QLC) 낸드플래시 SATA SSD, '870 QVO'를 출시했다. (삼성전자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한 기자] 삼성전자가 업계 최대 용량의 소비자용 4비트(QLC) 낸드플래시 SATA SSD, '870 QVO'를 출시했다. 저장 용량을 기존의 2배인 8TB(테라바이트)까지 늘렸다. 15GB 고화질 4K 영상을 500편 가까이 저장할 수 있는 용량이다.

870 QVO 시리즈는 8TB(테라바이트)모델과 4TB·2TB·1TB까지 총 4가지 모델로, 6월 30일 한국, 미국을 시작으로 독일, 중국 등 글로벌 40개국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4비트(QLC) 낸드플래시는 1개의 셀(Cell) 당 4비트의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어 합리적인 가격에 고용량 스토리지를 구현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8년 업계 최초로 4비트(QLC) 낸드플래시에 기반한 860 QVO 시리즈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합리적인 가격에 성능까지 업계 최고 수준을 달성해 소비자용 고용량 SSD 시장을 빠르게 확대한 바 있다.

새 시리즈는 용량을 두 배로 높였을 뿐만 아니라 속도도 SATA 인터페이스 한계에 근접할 정도로 향상시켜 고용량·고성능 컴퓨팅 환경을 원하는 소비자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인텔리전트 터보 라이트 기술로 연속읽기, 쓰기 속도를 각각 560MB/s와 530MB/s로 향상시켰다. 임의 읽기 속도는 기존대비 13% 높여 더욱 빠른 부팅과 멀티태스킹, 게이밍에 최적화된 컴퓨팅 환경 구현이 가능하다.

8TB 모델의 경우 최대 2,880TB의 총 쓰기 가능 용량(TBW, Total Bytes Written)을 제공하고 보증기간은 최대 3년이다.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브랜드제품 Biz팀 맹경무 상무는 "존 제품 대비 성능과 안정성을 크게 높여 SSD시장을 더 넓힐 것으로 기대된다"며, "870 QVO는 HDD사용자는 물론 고용량, 고성능을 원하는 SSD 사용자에게도 탁월한 선택이 될 것"이라 밝혔다.

leehan@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