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건강증진·이사 등 민간임대주택 서비스 제공 확대
롯데건설, 건강증진·이사 등 민간임대주택 서비스 제공 확대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6.29 14: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건설과 업무협약을 맺은 업체 직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건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롯데건설과 업무협약을 맺은 업체 직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건설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롯데건설은 25일 서초구 잠원동 소재 롯데건설 본사에서 민간임대주택 주거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건강증진 서비스 및 이사 서비스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롯데건설의 민간임대주택 주거서비스가 더욱 확대될 예정이다. 보바스기념병원은 건강검진, 예방접종 등 건강증진 서비스를 제공하고 통인익스프레스는 이사비용 할인, 입주청소 할인 등 이사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민간임대주택은 8년간 안정적 거주가 가능하며 롯데건설은 국내 최대인 7000여 세대의 공급 실적을 가지고 있다. 현재 신동탄, 동탄2, 한강22단지, 서울문래 롯데캐슬을 임대 운영 중이며 향후 서울 독산, 양산 사송 등에 입주를 앞두고 있다. 

또한 2018년 10월 건설업계 최초로 국토교통부가 인증하는 우수부동산서비스사업자로 선정됐으며 롯데건설과 기존에 MOU를 맺은 롯데렌탈, 롯데카드, 롯데하이마트, 그린카, 코리아세븐, 아이키움 등 협약 업체들은 고유한 특화 서비스를 제공해 거주자에게 편리한 주거 환경을 제공 중이다. 

롯데건설은 주거서비스를 위해 민간임대주택 전용 홈페이지를 개설해 입주자들이 다양한 편의 서비스와 공동체 활동을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민간 부문 최초로 국토교통부의 부동산 전자계약 시스템 도입해 임차인의 편리성을 높이고 있다. 특히, 전자계약 체결 시 보증금 대출 상품의 추가금리우대(0.2P%)를 받을 수 있으며 확정일자를 자동으로 부여받을 수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민간임대주택에 각종 주거서비스를 결합해 새로운 주거문화를 선도하고 입주자의 주거품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