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포스트TV] 한 달 뒤면 '도시공원 일몰제'로 전국 공원 녹지 절반 사라지다
[그린포스트TV] 한 달 뒤면 '도시공원 일몰제'로 전국 공원 녹지 절반 사라지다
  • 공민식 기자
  • 승인 2020.06.01 17: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포스트코리아 공민식 기자] 환경운동연합 등으로 구성된 '2020 도시공원일몰제 대응 전국 시민행동은' 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계단 앞에서 도시공원 일몰제 한 달을 앞두고, 지자체의 도시공원일몰 대상지 보전녹지지역 지정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와 관련해 국토교통부는 지난 4월에 개발 압력이 높은 민간공원개발특례사업지에 대해 환경영향평가나 공원계획결정을 6월 30일 이전에 완료 되지 못하는 경우 보전녹지로 지정하거나 경관지구의 변경을 검토하라는 훈령을 발표했다.

이에 맹지연 환경운동연합 자연생태위 위원은 "도시공원 일몰 시점에 임박해서 제대로 준비하지 못한 지방자치단체가 태반이다"라고 말했으며 덧붙혀 김수나 환경운동연합 생태보전국 활동가도 "도시공원 해제 30일 전인 지금, 각 지방자치단체는 실효되는 공원에 대한 구제책 마련을 서둘러야 한다"라며 촉구했다.

gwawnc317@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