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종합화학, 자원순환 관점의 ‘그린 중심 딥체인지’ 추진
SK종합화학, 자원순환 관점의 ‘그린 중심 딥체인지’ 추진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5.25 10: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이 20일 SK서린빌딩에서 ‘그린 중심의 딥체인지 전략’에 대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SK이노비에션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이 20일 SK서린빌딩에서 ‘그린 중심의 딥체인지 전략’에 대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SK이노비에션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SK종합화학이 친환경 제품 비중을 2025년까지 70% 이상으로 확대한다. 코로나19와 환경 문제 등 화학 사업이 직면한 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복안으로 풀이된다.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은 20일 구성원들과 가진 Comm. day에서 친환경 제품 비중을 확대하는 등 지속 성장할 수 있는 방안으로 ‘그린 중심의 딥체인지 전략’을 제시했다.

나 사장은 "코로나19를 겪으며 아무리 좋은 비즈니스와 시스템도 한순간에 붕괴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며 "특히 폐플라스틱 이슈 등 환경 문제에 직면한 화학 비즈니스는 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 비즈니스로 변화하지 않으면 생존이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현상은 화학 사업이 당면하고 있는 도전과 기회를 당장의 현실로 옮겨 놨다"며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플라스틱의 순기능은 발전시키면서 폐플라스틱을 완전히 재활용하는 자원 선순환 체계를 구축하지 않으면 사업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화학 사업이 더 이상 설 땅이 없어질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SK종합화학이 미래에도 지속 성장할 수 있는 유일한 방안은 '그린 중심의 딥체인지'가 될 것"이라며 "이는 화학제품의 순기능을 '그린'에 접목해 인류 삶의 질을 높이면서 동시에 친환경, 혁신적 가치를 제공하는 즉, Green for Better Life"이라고 방향을 제시했다.

그린 중심 딥체인지 전략의 중점 과제는 △고기능성 친환경 제품 확대 △고객 개념 확장 및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을 통한 경제적 가치(Economic Value)와 사회적 가치(Social Value) 동시 추구 △기술 기반의 폐플라스틱 재활용 사업 역량 확보 등이다.

SK종합화학은 먼저 사업구조에서 현 20% 수준인 친환경 제품 비중을 2025년까지 70% 이상으로 확대해 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일 수 있는 고기능성 소재 △재활용을 용이하게 할 수 있는 단일 포장 소재 △연비 향상과 배출가스 저감에 탁월한 자동차용 경량화 소재 등을 중심으로 대폭 확대할 방침이다.

이에 필요한 역량은 과감한 기술개발 투자와 M&A 등으로 확보하기로 했다.

또한 화학제품의 친환경 전환은 밸류체인 내에서 같이 진행되어야 한다고 판단하고 2·3차 직접 고객은 물론 폐플라스틱 수거/재활용 업체, 정부, 학계까지 확장된 고객으로 정하고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이에 따라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 고객들에게 필요한 소재 개발 등과 같은 경제적 가치(Economic Value)와 사회적 가치(Social Value)를 모두 창출하는 플랫폼으로 온/오프라인 커뮤니티 구축, 친환경 포럼 개최 등의 필요한 후속조치를 강구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폐플라스틱의 자원 선순환을 위해 다시 화학제품의 원료로 활용될 수 있도록 하는 고도화된 ‘열분해’ 기술 확보, 자연 상태에서 분해됨으로써 재활용이 불필요한 생분해성 수지도 개발할 방침이다.

나 사장은 “그린 중심의 딥체인지는 눈앞의 실적을 넘어 기업의 미래 생존을 담보하고 기업 가치를 더욱 높이는 근본적인 방안”이라며 “플라스틱 자원순환 생태계를 가장 효율적으로 개선하고 새로운 그린 패러다임을 주도하는 친환경 화학 사업 분야의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ds0327@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