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연질캡슐형 마그네슘 복합진통제 ‘탁센 엠지’ 출시
GC녹십자, 연질캡슐형 마그네슘 복합진통제 ‘탁센 엠지’ 출시
  • 이민선 기자
  • 승인 2020.05.20 17: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제품보다 체내흡수율 높혀
GC녹십자, 국내 유일 연질캡슐형 마그네슘 복합진통제 '탁센 엠지' 출시
GC녹십자, 국내 유일 연질캡슐형 마그네슘 복합진통제 ‘탁센 엠지’ 출시 (GC녹십자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민선 기자] GC녹십자가 정제형 제품인 탁센을 체내흡수율을 높혀 빠른 효과를 보일 수 있는 연질캡슐 제형으로 선보였다.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국내 유일의 연질캡슐형 마그네슘 복합진통제 ‘탁센 엠지’를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탁센 엠지’는 근육통, 두통, 치통 등의 통증과 발열 완화에 효과가 있는 소염진통제다.

이 제품은 비스테로이드성 항염증제(NSAIDs) 중 소화기 관련 부작용이 적은 ‘이부프로펜’과 제산효과가 있는 ‘메타규산알루민산마그네슘’을 복합해 진통제로 인해 발생하는 위장장애를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윤진일 GC녹십자 브랜드 매니저는 “이번 제품 출시는 소염진통제 복용 시 위장 관련 불편을 호소하는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한 것”이라며 “기존 탁센 시리즈와 함께 진통제 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탁센 엠지’는 10캡슐 포장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증상에 따라 1일 1~3회, 1회 1~2캡슐을 복용하면 된다.

minseonlee@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