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CJ대한통운·쿠팡 등과 수소전기 화물차 보급 시범사업 추진
현대차, CJ대한통운·쿠팡 등과 수소전기 화물차 보급 시범사업 추진
  • 이한 기자
  • 승인 2020.05.20 17: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 따라 수소전기 화물차 전환 추진
환경부 등 주요 부처와 유통업계 등 폭넓은 참여
현대자동차가 환경부 등과 함께 수소전기 화물차 보급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협력을 강화한다. CJ대한통운과 쿠팡, 현대글로비스 등이 참여하는 폭넓은 프로젝트다. 사진은 수소전기트럭 엑시언트 모습 (현대자동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현대자동차가 환경부 등과 함께 수소전기 화물차 보급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협력을 강화한다. CJ대한통운과 쿠팡, 현대글로비스 등이 참여하는 폭넓은 프로젝트다. 사진은 수소전기트럭 엑시언트 모습 (현대자동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한 기자] 현대자동차가 환경부 등과 함께 수소전기 화물차 보급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협력을 강화한다. CJ대한통운과 쿠팡, 현대글로비스 등이 참여하는 폭넓은 프로젝트다.

현대차는 20일(수) CJ대한통운 옥천허브터미널에서 환경부와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등과 함께 수소전기 화물차 보급 시범사업을 위한 상호협력 강화를 주요 내용으로 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현대차 한성권 사장, 환경부 홍정기 차관, 산업통상자원부 정승일 차관, 국토교통부 손명수 2차관, CJ대한통운 정태영 부사장, 현대글로비스 전금배 전무, 쿠팡 박대준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MOU는 지난해 정부가 발표한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반영된 경유 화물차의 수소전기 화물차로의 전환 계획에 따라 진행된다. 수소전기 화물차 생산·보급 확대뿐만 아니라 충전 인프라 확충, 보급 확대를 위한 지원정책 추진 등 수소산업 생태계 전반에 걸쳐 이뤄질 예정이다.

◇ 화물차 무공해화 로드맵 마련 위한 협력 강화

협약 당사자들은 관련 업계 및 전문가들로부터 자문을 구하고, 연말까지 ‘화물차 무공해화 로드맵’을 마련하기 위한 상호 협력을 이어갈 방침이다.

현대차는 스위스에 수출하는 10톤급 수소전기 트럭을 국내 사양으로 개발해 2021년 국내에 출시하고, 시범사업에 투입한다. 2021년부터 2022년까지 수소전기 트럭 5대를 투입하여 군포-옥천 구간 및 수도권 지역에서 시범사업을 실시하며, 시범사업 기간 동안 차량 성능개선 과정을 거쳐 2023년부터 본격적으로 수소전기 트럭을 양산, 보급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수소전기 화물차 구매를 위한 보조금을, 산업부는 수소전기 화물차 성능개선을 위한 개발 및 실증을 지원하며, 국토부는 수소전기 화물차 운영 부담 경감을 위한 연료 보조금 지원 방안 등을 마련한다.

CJ대한통운, 현대글로비스, 쿠팡 등 물류사는 수소전기 화물차를 구매해 물류 노선에 시범적으로 투입하는 등 경유 화물차를 수소전기 화물차로 전환하는데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수소전기 화물차 보급 확대를 위한 민관 협업 체계 구축은 수소전기차 보급이 승용차 중심에서 상용차 분야로까지 확대된다는 점에서 수소연료전지시스템 생태계의 확장이 본격화 된다는 의미가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상용차 부문의 친환경화가 더욱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완성차 업체로서 수소전기 화물차 보급 가속화를 위해 차량 개발 및 정비 지원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는 최근 수소연료전지시스템이 다양한 산업 분야로 확대 적용될 수 있도록 국내외 기업 및 지자체 등과 협력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2018년 스위스 ‘H2Energy’사와 엑시언트 기반의 대형 수소전기 트럭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지난해에는 엔진·발전기 분야 글로벌 리더인 미국 ‘커민스’사와 북미 상용차 시장 수소연료전지시스템 공급 협약을 맺은 바 있으며, 모두 올해부터 공급을 본격화한다.

주요 부처와 유력 기업들이 일제히 협력 강화에 나서면서 향후 수소전기 화물차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왼쪽부터) 협약식에 참석한 쿠팡 박대준 대표이사, 현대차 한성권 사장, 산업통상지원부 정승일 차관, 환경부 홍정기 차관, 국토교통부 손명수 2차관, CJ대한통운 정태영 부사장, 현대글로비스 전금배 전무 (현대자동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왼쪽부터) 협약식에 참석한 쿠팡 박대준 대표이사, 현대차 한성권 사장, 산업통상지원부 정승일 차관, 환경부 홍정기 차관, 국토교통부 손명수 2차관, CJ대한통운 정태영 부사장, 현대글로비스 전금배 전무 (현대자동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leehan@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