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임직원 덕분에 1분기 선방, 정상화 노력할 것”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임직원 덕분에 1분기 선방, 정상화 노력할 것”
  • 이한 기자
  • 승인 2020.05.18 14: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임직원에게 이메일 보내 격려
“1분기 적자지만 시장 우려보다 선방, 임직원 덕분”
“위기 극복하고 대한항공 정상화 추진하겠다”
 
 
온실가스 감축을 가장 많이 한 기업으로 선정된 대한항공의 보잉 787-9 항공기(대한항공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대한항공 임직원에게 감사 의사를 전하며 정상화 의지를 밝혔다. 사진은 대한항공 항공기 모습. (대한항공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한 기자]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대한항공 임직원에게 감사 의사를 전하며 정상화 의지를 밝혔다.

조원태 회장은 18일 임직원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대한항공 정상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는 메시지를 내놨다.

이날 조 회장은 메일을 통해 1분기 실적에 대해 언급하면서 “비록 적자로 전환했지만 시장이 우려했던 것 보다는 선방한 실적”이라고 평가했다. 아울러 “적자폭을 최소화할 수 있었던 것은 임직원 덕분”이라고 언급했다.

조 회장은 임직원들에게 “각각의 현장이 지금 어떠한 모습으로 있든, 저는 우리 회사 곳곳마다 촘촘히 새겨져 있는 우리 임직원 여러분의 헌신과 희생을 보게 된다”고 말하면서 “회사는 임직원 여러분의 소중한 헌신과 희생이 결코 헛되지 않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와 더불어 “위기를 극복하고 대한항공의 정상화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메일 전문이다.

-아 래-

오랜만에 여러분께 인사 드립니다.

코로나19로 달라진 일상 속에서 우리 임직원 여러분들은 어떻게 지내고 계신지 궁금합니다.

감염병에 대한 우려로 생활에 많은 제약과 어려움이 있다보니 혹시나 무력감이나 우울감에 빠져 계신건 아닌지 걱정이 들기도 하구요.

여러분과 댁내 가족분들 모두 항상 안전하고 건강하게 지내시기를 기원하고 있습니다.

지난 주에 1분기 실적 발표가 있었습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많은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회사는 지난 1분기 매출액 2조3523억원, 영업손실 566억원의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비록 적자로 전환되기는 했지만 이는 당초 시장이 우려했던 것보다 선방한 실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사상 유례없는 최악의 환경 속에서도 이러한 실적을 기록하며 적자폭을 최소화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단연 우리 임직원 여러분들이 있습니다.

누구도 경험해 본적 없는 처음 맞는 상황 앞에서 당황하지 않고 침착하게 대응책을 마련하고, 하나된 모습으로 각자의 위치에서 의연하고 성실하게 맡은 임무들을 수행해주신 여러분.

자신의 입장과 목소리를 내세우기 보다는 회사의 어려운 상황을 십분 이해해주시고, 저마다 할 수 있는 방법으로 양보와 희생을 통해 위기 극복에 기꺼이 동참해주신 임직원 여러분들이 계셨기에 가능한 일이었습니다.

코로나19로 야기된 우리 회사의 현실을 생각하고, 달라진 여러 현장의 모습들을 마주하면 참 안타깝고 가슴이 아픕니다.

기물 카트만 쌓여있는 기내식센터의 냉장고와 너무도 한산해서 어색한 여객터미널, 엔진에 덮개를 씌우고 유도로에 서 있는 우리 비행기, 본사 부실 곳곳 비어 있는 여러분의 자리들. 그 텅빈 공간들처럼 제 마음도 공허해집니다.

그리고 이내 그 자리에 있어야 할 여러분들의 모습이 그리워집니다.

한편으론 답답한 방호복을 입고 고객 서비스에 여념이 없는 승무원분들과 시시각각 변하고 취소되는 스케줄로 인해 빗발치는 고객의 문의와 불만을 응대하는 예약센터 직원분들, 늦은 밤까지 힘써 작업하는 화물터미널 직원분들을 보면서 미안한 마음과 고마운 마음이 교차되기도 합니다.

사랑하는 임직원 여러분, 각각의 현장이 지금 어떠한 모습으로 있든, 저는 우리 회사 곳곳마다 촘촘히 새겨져 있는 우리 임직원 여러분의 헌신과 희생을 보게 됩니다.

그리고 그러한 헌신과 희생이 새겨진 여러분의 자리를, 나아가 모든 임직원이 다시 누려야 할 일상을 하루 빨리 되찾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겠다고 다짐하게 됩니다.

회사는 임직원 여러분의 소중한 헌신과 희생이 결코 헛되지 않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입니다.

우리 임직원 여러분들의 삶의 터전이자 땀과 열정이 서려있는 모든 사업장을 여러분과 함께 지키면서 이번 위기를 극복하고, 대한항공의 정상화를 추진해 나아갈 것입니다.

코로나19 종식 후 다시 힘차게 날아오를 우리 회사의 모습을, 그리고 감염병에 대한 우려 없이 서로 더욱 가까워질 KALMAN의 모습을 함께 기대하고 바라보며 우리 모두 조금 더 힘을 모아 나아갑시다.

임직원 여러분, 진심으로 고맙습니다.

회장 조원태

leehan@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