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기술 이배수 사장, 코로나19 극복 희망캠페인 릴레이 참여
한전기술 이배수 사장, 코로나19 극복 희망캠페인 릴레이 참여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5.11 17: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력기술 이배수 사장이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의 바톤을 이어받아 ‘공공기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캠페인 릴레이’에 참여했다. (한국전력기술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한국전력기술 이배수 사장이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의 바톤을 이어받아 ‘공공기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캠페인 릴레이’에 참여했다. (한국전력기술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한국전력기술 이배수 사장이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의 바톤을 이어받아 ‘공공기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캠페인 릴레이’에 참여했다고 11일 밝혔다.

공공기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캠페인 릴레이는 의료현장, 질병관리본부, 경제살리기 등 코로나19 대응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한 손글씨 캠페인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병선 제1차관이 시작해 공공기관 기관장 중심으로 이어지고 있다. 캠페인은 손글씨를 포함한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살리기 등 문구를 작성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게시하고 차기릴레이 참여자 3인씩을 추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 사장은 ‘힘내라! 대한민국!!, 힘내라! 대구·경북!!, 살리자! 지역경제!!’ 라고 적은 희망캠페인 릴레이 메시지를 회사 홈페이지 등에 올리면서 의료현장, 질병관리본부, 지역경제 살리기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전 국민에게 작지만 힘이 되기 바라는 뜻에서 이번 릴레이에 참여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전력기술은 지역경제 활성화의 목적으로 김천 지역 15개 중소·벤처기업 등에 에너지 효율화 장비 및 에너지 솔루션 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와 함께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김천 및 현장사무소 주변 전통시장과 자매결연 협약을 확대하고 지역 협의체를 통해 김천 평화시장 인근에 100kW급 태양광 설치를 추진하는 등 코로나19 조기 극복 및 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