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에너지벤처 육성’…R&D 자금 최대 10억 지원
산업부, ‘에너지벤처 육성’…R&D 자금 최대 10억 지원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5.07 17: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기술혁신형 에너지강소기업 육성사업을 추진한다. (그린포스트코리아DB)/그린포스트코리아
산업통상자원부가 기술혁신형 에너지강소기업 육성사업을 추진한다. (그린포스트코리아DB)/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가 잠재력 있는 에너지벤처의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기술혁신형 에너지강소기업 육성사업’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에너지전환에 따른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산과 에너지효율 향상 중요성 증가 등 에너지산업 패러다임 변화에 맞는 에너지벤처의 성장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에너지벤처는 신재생에너지 발전, 에너지효율 향상, 전력 수요관리 등 에너지신산업 분야에서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을 말한다. 태양광 발전소 사업성 컨설팅(입지·발전량 등), 설계/조달/시공(EPC) 통합솔루션, 수요반응(DR) 위탁서비스, ESS 통합관제, 에너지사용량 모니터링/최적화 등이 대표적이다.

올해는 에너지-ICT 융합 제품‧솔루션 사업화와 에너지 산업 부품·소재 및 제조혁신 부문에서 최대 6개의 에너지 벤처를 지원한다. 과제 1개당 2년 동안 최대 10억원 정부 출연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ICT를 접목한 재생에너지 발전량 예측, 사전 고장진단·발전량 최적화, 가상발전소(VPP) 운영·관리, 분산전원 부하조정 알고리즘 개발 등 에너지신산업에 필수적인 제품 또는 솔루션(SW) 기술개발을 지원한다.

또한 조속한 사업화와 매출 창출을 위해 에너지산업 소재·부품의 성능향상, 제품 안전성 확보, 공정 비용절감 등 제조혁신 관점의 기술개발에도 지원할 계획이다.

기술혁신형 에너지강소기업 육성사업은 6월 8일까지 사업계획서를 접수하며 공고와 관련한 세부내용은 산업부 홈페이지 및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산업부는 6월 말 까지 전문가 평가를 거쳐 신규지원 대상 에너지벤처를 선정한 후 7월부터 연구·개발(R&D) 자금을 본격 지원할 계획이다.

kds0327@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