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낮 포근 밤 기온 뚝ⵈ야누스의 하루
[날씨는 그린포스트] 낮 포근 밤 기온 뚝ⵈ야누스의 하루
  • 이승리 기자
  • 승인 2020.03.25 05: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사거리 인근 하늘(이승리 기자)/그린포스트코리아
포스코사거리 인근 하늘. (이승리 기자)/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승리 기자] 25일은 낮과 다른 밤 두 얼굴의 날씨를 만나볼 수 있겠다.

24일 따뜻한 기운은 25일까지 이어져 낮까지 포근함이 이어지겠다. 다만 맑은 날씨는 철저히 '낮'만이 향유할 수 있는 것이니, 밤 사이 기온이 뚝 떨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러한 야누스적 변화를 예고하듯 전국이 구름 많은 하늘을 보여주다 밤부터 흐려진다.

또한 25일 역시 '건조특보'는 이어지니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그나마 위안은 '미세먼지 보통의 하루'라는 것이다.

25일 아침 최저 기온은 1~10도, 낮 최고 기온은 16~22도로, 온도차가 10도 이상 커 환절기 건강에도 유의해야 한다.

지역별 최저 예상 기온은 △서울 6도 △인천 7도 △춘천 3도 △강릉 7도 △대전 5도 △대구 6도 △부산 10도 △전주 6도 △광주 7도 △제주 9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8도 △인천 15도 △춘천 19도 △강릉 19도 △대전 21도 △대구 21도 △부산 18도 △전주 22도 △광주 22도 △제주 20도 등으로 예상된다.

victory01012000@yaho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