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소상공인·자영업자에 현금 100만원씩 민생지원금
부산시, 소상공인·자영업자에 현금 100만원씩 민생지원금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20.03.24 14: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3억원 이하 18만 5585명 혜택…1856억원 규모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매출 감소로 고통받는 부산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이 현금 100만원을 지원받는다.

부산시는 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18만 5585명에게 현금으로 100만원씩 모두 1856억원을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다른 지자체에서 지급하는 재난 기본소득과는 다른 긴급 민생지원금 성격으로 매출 3억원 이하 소상공인과 자영업자가 대상이다.

사업장과 주민등록 모두 부산에 등록돼 있어야 한다.

지원금 신청은 다음 달 6일부터 구·군,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받는다.

yangsangsa@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