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KTR, 중소기업 성장 지원 업무협약 체결
동서발전-KTR, 중소기업 성장 지원 업무협약 체결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3.21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右)과 권오정 KTR 원장(左)이 협약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있다. (한국동서발전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右)과 권오정 KTR 원장(左)이 협약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있다. (한국동서발전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한국동서발전(이하 동서발전)과 (재)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은 20일 중소기업 성장 지원 및 글로벌 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협력업체 의뢰 시험 수수료 20% 할인 △해외인증 획득 및 해외시장진출 지원 △온실가스 감축 사업 및 미세먼지 저감 사업 협력 △수출지원 전문교육 및 제반 프로그램 운영 협력 △해외인증 및 기술정보 교류 등에 협력한다.

지난해 기준 협력사가 KTR에 의뢰한 시험 비율은 약 83%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시험수수료 20%를 할인받게 돼 중소기업의 재무적 부담이 경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상은 동서발전을 비롯한 5개 발전사 공통으로 자격이 부여된 유자격 및 정비 적격업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열악한 경영 환경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코로나 19 계약업무처리 특별지침을 운영해 협력 중소기업의 지체상금 면제 및 방역 활동 비용 추가 지급 등 협력 중소기업과 상생하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