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간 대구 송현동 지점 임시폐쇄
KB국민은행 '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간 대구 송현동 지점 임시폐쇄
  • 이승리 기자
  • 승인 2020.03.19 10: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송현동지점 임시폐쇄ⵈ업무재개일 26일
 
KB금융그룹(이승리 기자)/그린포스트코리아
KB금융그룹(이승리 기자)/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승리 기자] KB국민은행 대구 송현동지점이 방문자의 코로나19 확진자 판정에 따라 임시폐쇄됐다.

KB국민은행은 19일 대구광역시 달서구에 소재한 송현동지점 방문자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임시폐쇄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지점 업무재개일은 오는 26일이다.

KB국민은행은 해당 지점을 긴급 방역하고, 거래고객에게는 관련 내용을 문자 메시지 등을 통해 안내했다고 밝혔다. 감염 우려가 있는 소속 전 직원은 정부 보건당국 매뉴얼에 따라 14일간 자가격리 조치됐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고객과 직원의 건강을 보호하고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비상점포 운영 프로세스에 따라 즉시 조치했다”며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폐쇄된 송현동지점의 대체 영업점은 본리동종합금융센터다.

victory01012000@yaho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