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착한 임대인' 동참…회사 보유 상가 임대료 인하
대우건설, '착한 임대인' 동참…회사 보유 상가 임대료 인하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20.03.11 10: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가 및 오피스텔 임대료 2개월간 30%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대우건설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차인을 돕기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다.

대우건설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영세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등 임차인을 위해 회사가 보유중인 상가·오피스텔의 임대료를 2개월간 30%씩 인하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대상지는 서울 강동구 천호동 대우한강베네시티 상가 등 5개 사업장이라고 회사측은 전했다.

yangsangsa@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