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금리 받고 환경 보호하는 ’Sh해양플라스틱Zero' 예‧적금
고금리 받고 환경 보호하는 ’Sh해양플라스틱Zero' 예‧적금
  • 이승리 기자
  • 승인 2020.03.09 16: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h해양플라스틱Zero! 예‧적금‘ 출시
깨끗한 바다 만들기 지원하는 공익상품
Sh수협은행의 ’Sh해양플라스틱Zero! 예‧적금‘(Sh수협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Sh수협은행의 ’Sh해양플라스틱Zero! 예‧적금‘(Sh수협은행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승리 기자] '고금리 받고 환경 보호하자!' Sh수협은행이 생활 속 환경을 보호를 실천하면 높은 금리로 되돌려주는 신규 상품을 출시했다.

'Sh수협은행'은 ’Sh해양플라스틱Zero! 예‧적금‘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Sh해양플라스틱Zero! 예‧적금‘은 해양플라스틱의 심각성을 알리고 깨끗한 바다 만들기를 지원하는 공익상품이다. Sh수협은행이 상품 연 평균잔액 0.05% 이내에서 해양환경공단 등의 해양쓰레기 저감활동을 지원하는 기금을 마련, 출연한다.

이러한 공익적 목적 외에도 금융소비자는 고금리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예‧적금 상품은 개인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우대금리 항목은 △해양쓰레기 감축서약 △봉사활동 또는 상품홍보 참여 △입출금통장 신규거래 △자동이체 출금실적 등 조건 충족 등이며, 최대 0.50%p(예금은 최대 0.35%p)가 적용된다.

예금상품은 1인당 최대 5억원 한도에서 6개월 이상 12개월 이내 월단위로 가입 가능하고 금리는 최고 연 1.8%다. 적금상품의 경우 1년 이상 3년 이내 연단위로 가입 가능하고, 정액적립식은 가입한도 월 1만원 이상 100만원 이내 최고 연 2.8%(3년 기준)의 금리를 제공한다. 자유적립식은 가입한도 월 1만원 이상 20만원 이내로 최고 연 3.0%(3년 기준)의 금리를 제공한다.

Sh수협은행 관계자는 “’Sh해양플라스틱Zero! 예‧적금‘은 플라스틱으로 인한 해양환경 오염이 갈수록 심각해 지는 상황에서 깨끗한 바다 만들기는 이제 전 국민의 의무이자 책임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쓰레기 저감활동에 동참하자는 취지로 기획한 상품”이라며 “수협은행이 해양쓰레기 저감을 위한 기금을 조성해 운용하는 만큼 이 상품에 가입하는 고객들은 해양환경보호에 간접적으로 참여할 수 있다”고 전했다.

victory01012000@yaho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