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신천지 기부금 120억원 돌려준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신천지 기부금 120억원 돌려준다"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20.03.06 16: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의적·법적으로 민감한 상황 고려"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이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기부한 120억원을 반환하기로 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6일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입금된 신천지예수교 대구교회 측 성금 100억원을 거부했다"면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중앙회에 입금된 신천지 총회 측 성금 20억원도 거부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이날 오후 "5일 오전 입금된 신천지의 기부금 120억원을 최종 반환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사전 협의 과정이 없었던 거액의 기부금에 대한 기부 의사를 원칙과 절차에 따라 확인했다.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도의적·법적으로 민감한 상황 등을 고려해 신천지 측과 협의 끝에 반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신천지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측으로부터 신천지에 대한 국민 여론이 좋지 않은 것에 대한 부담 등의 이유로 반환요청이 왔다"고 이날 밝혔다.

신천지는 "국민께 안타깝고 죄송한 마음을 전하며, 이른 시일 내에 기부처를 찾아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전달될 수 있게 하겠다"고 덧붙였다.

yangsangsa@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