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일교차 크게 벌어져…아침 안개 “운전 조심하세요”
[날씨는 그린포스트] 일교차 크게 벌어져…아침 안개 “운전 조심하세요”
  • 김형수 기자
  • 승인 2020.03.06 06: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화문 광장 (김형수 기자) 2020.3.6/그린포스트코리아
광화문 광장. (김형수 기자) 2020.3.6/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형수 기자] 6일은 아침엔 기온이 영하로 떨어졌다가 오후엔 오르면서 일교차가 크겠다. 아침엔 내륙에 안개가 끼는 곳도 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아침에는 북서쪽에서 내려온 차가운 공기 때문에 대부분 지역에서 기온이 0도 이하, 중부내륙과 일부 남부내륙에서는 영하 5도 이하로 떨어지겠다. 낮에는 일사에 의해 기온이 올라가면서 일교차가 10도 이상 크게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6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는 대체로 맑은 가운데 지표면 냉각에 의해 기온이 떨어지면서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울산 앞바다를 제외한 동해 전해상에는 6일까지 바람이 35~65㎞/h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매우 높게 일겠다. 정부는 차량이나 선박을 운전할 때 안전에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아침 기온은 △서울 영하 2도 △강릉 1도 △대전 영하 3도 △대구 영하 1도 △부산 2도 △전주 영하 3도 △광주 영하 2도 △제주 4도 등을 기록하겠다. 오후에는 △서울 8도 △강릉 12도 △대전 11도 △대구 13도 △부산 13도 △전주 11도 △광주 13도 △제주 11도 등으로 기온이 오르겠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alias@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