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UAE원전 1호기 성공적 연료장전 달성
한전, UAE원전 1호기 성공적 연료장전 달성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3.04 09: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력공사가 가동을 위해 연료장전을 마친 UAE 바라카 원전 (한국전력공사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한국전력공사가 가동을 위해 연료장전을 마친 UAE 바라카 원전 (한국전력공사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한국전력공사(이하 한전)가 발주자인 UAE원자력공사(ENEC)와 협력해 아랍에미리트(UAE) 바라카(Barakah) 원전 1호기의 연료장전을 완료했다고 4일 밝혔다.

해당 원전은 ENEC와 한전의 합작투자로 설립된 UAE원전 운영회사인 나와(Nawah)가 지난달 17일 운영허가를 취득 후 연료장전을 본격적인 가동준비에 들어간다.

앞서 한전은 2009년 12월 ENEC과 계약을 체결한 이후 우리나라가 자체 개발한 한국 최초의 수출형 원전인 APR1400 4개 호기를 팀 코리아(Team Korea)과 함께 바라카에 안전하게 공급하기 위해 협력해 왔다.

한전 측은 이번 연료장전을 통해 한국의 원전기술과 시공능력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입증하는 계기가 됐으며 제2의 해외 원전수주 기반을 확고히 다지는 기틀을 마련했다고 평가했다.

또한 아랍국가 최초로 핵연료가 장전되고 원전이 가동됨에 따라 향후 UAE 내 안정적인 전력수급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한전 측은 “이번 1호기 연료장전을 계기로 UAE측과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해 후속 호기인 2·3·4호기의 가동을 위해 모든 역량을 다해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ds0327@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