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계로 남산스퀘어, 이지스자산운용 사모펀드에 매각
퇴계로 남산스퀘어, 이지스자산운용 사모펀드에 매각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20.02.28 15: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서울 중구 퇴계로의 남산스퀘어(옛 극동빌딩)가 사모펀드에 매각됐다.

미국계 사모펀드 콜버그 크래비스 로버츠(KKR)는 이지스자산운용, 부동산 개발회사 SK디앤디(SK D&D)와 컨소시엄을 구성, 한국토지신탁(KOREIT)이 운용하는 부동산투자신탁으로부터 남산스퀘어를 인수했다고 28일 밝혔다.

인수자는 이지스자산운용이 조성한 사모펀드로, KKR과 SK디앤디가 사모펀드에 투자해 인수 자금을 조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남산스퀘어 인수 대금은 공개되지 않았다.


 

1978년 완공된 남산스퀘어는 지하 3층에 지상 23층, 연면적 7만5000㎡ 규모의 오피스 건물이다.

국내 기업들과 국민연금공단 종로·중구지사 등 정부 기관들이 입주해 있다.

yangsangsa@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