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투자 똑똑'ⵈ유진투자증권, '미 배당주 설명회' 진행
'해외투자 똑똑'ⵈ유진투자증권, '미 배당주 설명회' 진행
  • 이승리 기자
  • 승인 2020.02.17 11: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전망 및 미국 배당주 투자설명회' 개최
유진투자증권 '2020 경제전망 및 배당주 투자설명회'(유진투자증권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유진투자증권 '2020 경제전망 및 배당주 투자설명회'(유진투자증권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승리 기자] 저금리 기조와 투자 상품의 불확실성 등으로 투자처를 찾기 힘든 국내 투자자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이에 상대적으로 높은 수익에 안전한 투자처로 손꼽히는 해외투자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유진투자증권이 관련 설명회를 진행한다.

유진투자증권(대표이사 유창수)은 서울 여의도 유진빌딩 16층 HRD센터에서 오는 22일 ‘2020년 경제전망 및 미국 배당주 투자설명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유진투자증권 측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세계 경제의 변동성이 확대되고 이에 따른 안전 투자에 대한 고객들의 높아진 수요를 반영해 이번 자리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설명회는 분당지점에서 주관하며, 1부와 2부로 나눠 오후 2시부터 진행된다.

1부는 ‘2020년 경제전망’이다.

애널리스트 허재환 글로벌매크로팀장이 강연자로 나서 코로나19 사태가 주식시장에 끼치는 영향을 분석한 후, 사태 진정 국면 이후의 2020년 거시경제 전망을 내놓을 예정이다

2부는 ‘미국 배당주 투자전략'이다. 최근 해외주식 투자 열풍에 더해 낮은 변동성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할 수 있는 미국 배당주 투자가 각광받고 있는 만큼 해당 시간을 마련한 것이다. 강연자는 다수의 경제방송 프로그램 패널로 익숙한 정현철 PB다.

분당지점 정현철 PB는 “증시 변동성에 크게 영향 받지 않고 안정적으로 꾸준하게 수익이 가능한 것이 미국 배당주 투자”라며 “증시에 대한 불안감 때문에 외화를 보유만 하고 있는 투자자들이 많은데 배당주 투자를 통해 분기 배당 또는 월 배당 등 꾸준한 수익을 추구하는 것이 효과적인 투자 전략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설명회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유진투자증권 분당지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victory01012000@yaho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