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 안전 위해" NS홈쇼핑, 가공식품 원산지 인증제 도입 지원
"식품 안전 위해" NS홈쇼핑, 가공식품 원산지 인증제 도입 지원
  • 최빛나 기자
  • 승인 2020.02.14 09: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S홈쇼핑 방송/그린포스트코리아
NS홈쇼핑 방송/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최빛나 기자] NS홈쇼핑이 14일 TV방송 판매 상품에 대해 ‘원산지 인증제’ 도입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NS홈쇼핑은 파트너사가 원산지 인증제를 도입하도록 지원한다. 동일한 원산지의 원재료를 95% 이상 사용시 이를 원산지 기재로 인증받은 상품을 적극 운영한다. 협력사 교육과 인증 제도 안내를 병행하며 인증 비용 일부 지원도 계획하고 있다.
 
실제 NS홈쇼핑의 지원으로 '원재료 원산지 한국산 95% 이상' 인증을 받은 첫 상품 ‘유귀열의 더 귀한 김치’는 지난 10일 첫 방송에서 호응을 얻기도 했다.
 
원산지 인증제는 농수산업과 식품산업간 연계 발전을 도모하고 국내산 농수산물을 원재료로 가공한 식품의 원산지 신뢰도를 높이는데 기여하고자 도입됐다. 인증대상은 식품 위생법, 축산물 위생법, 건강기능식품법에 관한 법률에 따라 제조, 가공한 식품 또는 건강기능식품이다.
 
가정간편식을 비롯한 가공식품이 늘어나면서 식품에 대한 품질관리는 더욱 중요해졌다. 특히 가공식품은 일반농수축산물과 달리 다양한 재료를 사용해 제조해 품질관리의 기본 항목인 식품 원산지를 규정하고 표기하는데 있어 어려움이 많았다.
 
이원주 NS홈쇼핑 대외협력실장 상무는”NS홈쇼핑은 파트너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선순환 고리를 만들고자 당사가 가진 품질관리 역량을 십분 발휘해왔다”며 “앞으로도 NS홈쇼핑은 품질관리 관점의 공신력있는 인증제도 도입과 관리 및 지원으로 고객이 믿고 선택할 수 있는 식품 상품을 소개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vitnana2@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