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플라스틱 OLED '디지털 콕핏', 캐딜락 SUV에 탑재
LG전자 플라스틱 OLED '디지털 콕핏', 캐딜락 SUV에 탑재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20.02.06 15: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M 신차에 뒷좌석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추가 공급도
캐딜락 SUV에 탑재된 LG전자 디지털 콕핏
캐딜락 SUV에 탑재된 LG전자 디지털 콕핏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LG전자는 6일 제너럴모터스(GM)의 프리미엄 브랜드 캐딜락에 플라스틱 올레드(P-OLED) 기반 '디지털 콕핏' 시스템을 세계 최초로 공급한다고 밝혔다.

LG전자의 디지털 콕핏은 캐딜락이 전날 공개한 프리미엄 스포츠유틸리티차(SUV)인 에스컬레이드 2021년형에 탑재됐다.

디지털 콕핏은 P-OLED 디스플레이와 LG전자가 독자 개발한 통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구성됐다.

P-OLED 디스플레이는 계기반(디지털 클러스터)과 AVN(오디오·비디오·내비게이션)을 하나로 합친 형태이며 크기는 38인치형으로 해상도는 '4K(3840×2160)'를 넘는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라이트가 필요 없는 올레드의 특성에 따라 다양한 형태로 디자인할 수 있고, 시야각이 넓어 새로운 사용자 경험(UX)을 제공할 것으로 전망된다.

통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계기반과 AVN, 뒷좌석 인포테인먼트 시스템(RSI) 등으로 구성된다.

12.6인치 화면 2개로 구성된 RSI는 뒷좌석 탑승객 간 화면 공유와 스마트폰·노트북 등 외부 기기와 연동 등의 기능을 지원한다

LG전자는 앞으로 GM이 선보이는 다양한 신차에도 뒷좌석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추가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장조사업체 IHS마킷에 따르면 글로벌 차량용 디스플레이 시장은 지난해 9조8000억원 규모에서 2023년에는 12조원을 넘길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yangsangsa@greenpost.kr

Tag
#P-OLE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