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투자개발사업 본격화
대우건설,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투자개발사업 본격화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20.02.03 14: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금융기관과 투자개발 합의서 체결…연내 착공,2024년 완공 목표
설명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부지 B3 CC1블록 개발사업 조감도 [대우건설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대우건설이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신도시 투자개발사업 추진을 본격화,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대우건설은 지난달 20일 KDB산업은행 등 국내 금융기관들과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신도시 복합개발사업 추진을 위한 투자개발 합의서를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총 개발사업비는 3억8880만 달러(한화 약 4600억원) 규모로 국내 금융기관이 베트남 대형 부동산 개발 사업에 투자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대우건설은 앞으로 KDB산업은행·KB증권·BNK부산은행·신한캐피탈·한화투자증권·제이알투자운용 등과 공동 출자, 사업 시행을 위한 펀드를 조성하는 한편 베트남 현지에 특수목적회사(SPC) 시행법인을 설립할 예정이다.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는 1996년 대우건설이 베트남 정부에 신도시 조성을 제안, 시작된 최초의 한국형 신도시 수출 사업이다.

대우건설은 이번 투자개발 합의를 바탕으로 스타레이크시티 부지 B3 CC1 블록에 호텔과 서비스레지던스, 오피스, 상업시설 등이 입주한 지하 2층, 지상 35층 규모의 복합 빌딩을 지을 예정이다.

복합 빌딩내 호텔 운영은 호텔신라가 맡게 되며 연내 착공에 들어가며 2024년 완공 예정이다.

yangsangsa@greenpost.kr

Tag
#SP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