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래디언스’, KSA 라돈안전제품인증 획득
롯데케미칼 ‘래디언스’, KSA 라돈안전제품인증 획득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1.29 15: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케미칼 래디언스의 국립생태원 1층 시공 사례(롯데케미칼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롯데케미칼 래디언스의 국립생태원 1층 시공 사례(롯데케미칼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롯데케미칼은 첨단소재사업의 '래디언스(Radianz)' 제품이 국내 프리미엄 엔지니어드 스톤(인조 대리석) 제품 가운데 처음으로 한국표준협회(KSA) ‘라돈안전제품인증’을 획득했다고 29일 밝혔다.

한국표준협회와 연세대학교가 공동개발한 라돈안전(RnS) 평가 모델을 통해 기존의 라돈만 측정하던 방식에서 방사성 물질 3종(라돈, 토론, 포타슘)을 함께 측정하는 정부 권고안을 기준으로 인증 심사가 진행됐다.

롯데케미칼은 지난해 7월부터 인증 취득을 위해 여수공장에 관련 설비를 투자했다. 원료관리, 생산, 제품검사 등에 이르는 전 과정에 대해서 약 5개월의 평가를 거쳐 지난달 인증을 최종 취득했다.

래디언스 제품은 국내 여수공장에서 연간 약 9만매의 생산규모를 가지고 있으며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과 서울시청, 국립생태원 등의 공간에 시공돼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롯데케미칼 관계자는 “래디언스는 국내 라돈 이슈로 주요 건축자재나 생활제품 등 인증 의무가 늘어나는 추세에 선제 대응한 결과물”이라며 “특히 물결과 같은 무늬와 착장감 등 전체적인 고급스러운 분위기로 제품을 사용한 사용자들의 평이 좋다”고 말했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