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2020년 부자의 운’ 이벤트 실시
신한금융투자, ‘2020년 부자의 운’ 이벤트 실시
  • 이재형 기자
  • 승인 2020.01.13 10: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 신한금융투자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자료 신한금융투자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재형 기자]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김병철)는 새해를 맞아 신년운세를 보고 럭키카드를 받는 '2020년 부자의 운'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2020년 부자의 운' 이벤트 중 대표 이벤트인 'Life SAVERS' 럭키카드 이벤트는 신한금융투자 온라인 대표 계좌인 '신한 아만다'(Artificial MANager Digital Account)계좌를 개설 후 투자정보 서비스인 아만다 서비스 가입고객에게 100% 당첨되는 럭키카드를 제공한다.

럭키카드는 추첨을 통해 맥북 에어13(1명), 아이패드 미니5(10명), 100만원 상당의 아웃도어상품권(5명), 애플워치3(10명), 카카오미니 AI스피커(20명), 스타벅스 커피 기프티콘(1000명) 등을 증정한다. 이 경품에 당첨되지 못한 참여고객 전원에게는 비타민 음료가 제공된다.

또 '아만다가 알려주는 2020년 부자의 운' 이벤트는 신한금융투자 홈페이지에서 타로카드로 2020년 투자운세를 확인하는 이벤트다. 참여고객을 대상으로 비타민 음료를 2020명에게 추첨을 통해 제공한다.

한편 '신한 아만다'계좌는 주식, 펀드, ELS, 신용 등 모든 투자가 하나의 계좌에서 가능한 CMA계좌 기반 온라인 계좌로 하루만 맡겨도 연 1%의 금리가 주어진다. 더불어 투자정보와 금리혜택 등이 담긴 쿠폰북 등 다양한 혜택을 결합되어 있다.

이벤트는 다음 달 29일까지이며 자세한 내용은 신한금융투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jhl@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