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미래 전기차 비전 'SK인사이드' CES 공개
SK이노베이션, 미래 전기차 비전 'SK인사이드' CES 공개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20.01.02 15: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석유화학 업계로는 유일하게 참가
SK인사이드 (SK이노베이션 제공)
SK인사이드 (SK이노베이션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SK이노베이션이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인 'CES 2020'에서 미래 전기차 비전 'SK 인사이드(inside)를 선보인다.

SK이노베이션은 7∼10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0에 국내 석유화학 업계로는 유일하게 참가한다고 2일 밝히면서 이같이 소개했다.

'SK 인사이드'는 SK이노베이션과 SK종합화학, SK루브리컨츠, SK아이이테크놀로지 등 자회사가 미래 전기차 혁신을 위해 필요한 최첨단 배터리, 초경량·친환경 소재, 각종 윤활유 제품 등을 패키지로 묶어 구체화한 비전 모델이다.

SK이노베이션은 핵심 전기차 배터리 기술과 소재를 공개하면서 배터리 양극과 음극 사이에서 안정성을 유지하고 출력을 높이는 핵심소재 리튬이온 분리막 기술도 함께 전시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모형 자동차와 대형 스크린의 영상을 조합해 미래 전기차 비전을 제시하는 한편 전기차 이외의 미래 모빌리티도 모형으로 만들어 전시한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yangsangsa@greenpost.kr

Tag
#CES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