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설 명절 대비 15조원 규모 中企 특별 지원
우리은행, 설 명절 대비 15조원 규모 中企 특별 지원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12.27 15: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대출 6조원, 만기 연장 9조원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우리은행이 내년 2월 14일까지를 중소기업 설 명절 특별지원 기간으로 정하고 15조원 규모의 자금을 지원한다.

대출로 6조원, 대출 만기 연장으로 9조원을 지원하게 된다.

우리은행은 이와함께 기업의 대출만기 연장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대출금리 우대나 수수료 감면 등으로 연장·재약정 조건을 완화할 방침이다.

특히 고용 창출에 기여하는 기업, 4대 사회보험 가입 기업, 우수 기술 보유 기업 등을 중점적으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우리은행 고위 관계자는 "설 명절을 앞두고 유동성 확보에 어려움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해 특별지원을 하기로 했다"면서 "앞으로도 경제의 버팀목인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포용금융을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yangsangsa@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