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TI, 일자리 창출 공로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 수상
하나금융TI, 일자리 창출 공로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 수상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12.24 09: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 주관 '2019년 일자리 창출 유공 정부포상'
ㄱㄱㄱ
하나금융티아이는 23일 세종시 세종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고용노동부 주관 '2019년 일자리 창출 유공 정부포상' 시상식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유시완 하나금융티아이 대표이사(사진 앞줄 오른쪽 첫 번째)와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사진 앞줄 오른쪽 두 번째)이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KEB하나은행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재형 기자] 하나금융그룹의 IT전문 자회사 하나금융티아이(대표이사 유시완)는 23일 고용노동부 주관 '2019년 일자리 창출 유공 정부포상' 시상식에서 양질의 일자리 창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일자리 창출 유공 정부포상'은 청년고용 확대,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노동시간 단축, 일과 삶의 균형 실천 등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한 개인과 단체에 포상해 국민적 관심을 높이기 위한 시상식이다.

하나금융티아이는 '손님 중심의 데이터 기반 정보회사'라는 그룹 디지털 비전에 발맞춰 금융 IT 및 4차 산업혁명에 따른 AI, 빅데이터 등 신기술 분야 전문 일자리 창출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왔다.

특히 최근 3년 간 고용 창출 인력 523명 중 34세 미만 청년 비율이 72% 수준인 379명으로 청년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했으며 이로 인해 2019년 11월 말 기준 전체 직원 891명 중 만 34세 미만 청년 비율은 45% 수준인 399명에 이른다.

또 최근 3년 간 기간제 근로자 127명의 정규직 전환과 더불어 채용 연계형 교육생 선발 및 전문과정 교육을 통해 IT 비전공자 37명을 채용하는 등 다양한 일자리 창출 노력을 인정받아 지난 7월 고용노동부 주관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일과 삶의 균형을 위한 워라밸(Work-life balance) 조성 노력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하나금융티아이는 노사합의를 바탕으로 △ 유연근무제 △ PC-OFF제를 통한 정시퇴근 △ 집중 근무시간 운영 △ 스마트 회의 등 다양한 시스템을 통해 직원들의 워라밸 실현을 지원한다.

아울러 △ 수평적 조직문화 조성을 위한 리버스 멘토링 △ 사내 인문학 강연과 음악회 △ 전문 심리 상담 서비스 △ 예비맘 지원제도 등 직원 행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갖추고 있다.

유시완 하나금융티아이 대표이사는 "시대적 변화에 공감하고 좋은 직장을 만들고자 임직원이 함께 노력해온 덕분에 큰 상을 받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일자리를 지속 확대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jhl@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