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개인 전문투자자 등록 업무 시작
삼성증권, 개인 전문투자자 등록 업무 시작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12.10 14: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엠팝(mPOP)' '소득금액증명원 자동제출 서비스'로 1분내 가능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삼성증권이 10일 개인 전문투자자 등록 업무를 시작했다.

삼성증권은 "거래 고객 중 필수 자산요건(월평균 잔고 5000만원 이상)을 충족하는 경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엠팝(mPOP)'의 '소득금액증명원 자동제출 서비스'를 통해 1분 안에 즉시 전문투자자 심사 처리가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개인 전문투자자로 등록되면 사모펀드 가입 시 최소 3억원 투자금액 제한 적용을 받지 않게 되며 장내선물옵션 거래 시 사전교육, 모의거래, 기본예탁금이 면제된다고 삼성증권은 전했다.

삼성증권의 이번 업무 개시는 금융당국이 최근 개인 전문투자자의 진입 장벽을 낮추면서 인정 절차도 간소화, 기존의  금융투자협회 등록 절차를 폐지하고 증권사가 요건 심사 후 인정하면 개인 전문투자자로 등록되도록 제도를 변경함에 따라 가능하게 됐다.

yangsangsa@greenpost.kr

Tag
#mPOP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