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창립 14주년…"손님·직원·주주·공동체 함께 간다"
하나금융 창립 14주년…"손님·직원·주주·공동체 함께 간다"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12.02 15: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태 회장, '리셋·리빌드·게임' 3대 경영원칙 제시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그룹 출범 14주년을 맞아 '리셋(Reset)·리빌드(Rebuild)·게임(Game)'의 새로운 3대 경영원칙을 제시했다.

김 회장은 2일 서울 중구 사옥에서 열린 그룹 창립 14주년 기념식에서 이같은 내용을 중심으로  새로운 10년을 준비하는 '넥스트(NEXT) 2030 경영원칙'을 선포했다.

김 회장은 특별강연에서 "새로운 10년은 가치관과 기술이 급변하고 업종 간 경계가 사라지는 시대"라며 "신뢰와 휴머니티를 기반으로 손님과 직원, 주주, 공동체를 아우르는 모든 이해관계자의 가치를 높이는 방향으로 그룹의 경영원칙을 재정립하자"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앞으로 이익보다는 모든 이해관계자의 가치를 창출하는 경영을 추구(Reset)하며, 이를 위해 사업모델과 프로세스를 완전히 새롭게 재구축(Rebuild)하되 몰입·소통·실행을 통해 게임(Game)처럼 즐겁게 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하나금융은 기존의 경영 슬로건 '손님의 기쁨, 그 하나를 위하여'를 내년부터 '모두의 기쁨, 그 하나를 위하여'로 변경하기로 했다.

사회공헌도 대폭 확대, 그룹 내 사회공헌을 총괄하는 '행복나눔위원회'의 위상과 역할을 강화하기로 했다.

사회적 기업을 지원하고 발달장애인의 일자리 창출을 돕는 '하나 파워 온 임팩트 등'의 사업을 더욱 활성화하는 한편 국공립어린이집 지원 사업도 지속할 예정이다.

yangsangsa@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