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베트남과 에너지 효율화 위한 MOU 체결
한전, 베트남과 에너지 효율화 위한 MOU 체결
  • 김동수 기자
  • 승인 2019.11.19 17: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 나주시 한국전력공사 본사 전경(그린포스트코리아DB)/그린포스트코리아
전라남도 나주시 한국전력공사 본사 전경(그린포스트코리아DB)/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한국전력공사(이하 한전)가 지난 1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베트남 산업통상부(MOIT)와 ‘한전-MOIT간 에너지효율화사업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이종환 한전 기술혁신본부장과 응엔 티 람 짱(Nguyen Thi Lam Giang) 베트남 산업통상부 에너지국장 간 서명으로 체결됐으며 상호간 K-SEMS 구축 등 현지 실증 및 기술협력에 협력하기로 했다.

K-SEMS(KEPCO Smart Energy Management System)은 한전이 자체 개발한 에너지관리시스템이다. 전기, 가스, 열 등 고객의 다양한 에너지사용정보를 실시간으로 수집 및 분석하고 제어함으로써 최적의 에너지믹스를 통해 효율향상과 비용 절감이 가능한 에너지 통합제어기술이다.

이종환 한전 기술혁신본부장은 “이번 K-SEMS 구축을 통한 에너지 절감으로 베트남의 안정적 전력수요관리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한전은 베트남의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해 협조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양국 간 교류확대에 큰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베트남 산업통상부 관계자는 “최근 연 7% 이상의 급속한 경제발전으로 전력수요량이 공급량을 상회하여 전력난이 심각해지고 있다”며 “평균 전기요금은 전년 대비 8.36% 인상돼 기업에서 에너지비용 절감이 원가관리에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전은 19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현지 기업들과 ‘K-SEMS 라이센스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큰사람, 한국중소기업중앙회(K-Biz) 하노이연합회와 ‘베트남 현지 한국 기업대상 K-SEMS 보급협력 MOU’를 체결했다.

이번 ‘K-SEMS 라이센스 공급계약’은 베트남 내 한국 기업 3개사(상아프론테크, 췻윙, GU VINA)를 대상으로 K-SEMS를 보급하는 계약이다. ‘베트남 현지 한국 기업 대상 K-SEMS 보급협력 MOU’는 스마트팩토리 기술 우수기업 ㈜큰사람, 하노이에 현지 400개 한국기업 회원사를 보유하고 있는 한국중소기업중앙회(K-Biz) 하노이연합회와 협력해 향후 베트남에 K-SEMS를 지속적으로 보급하기 위한 협약 체결이다.

kds0327@greenpost.kr